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중국 인터넷 이용자 10억 돌파…디지털경제 비중 40%

중국 인터넷 이용자 10억 돌파…디지털경제 비중 40%

(선양=연합뉴스) 박종국 특파원 = 중국의 인터넷 인구가 10억명을 넘어섰고, 디지털 경제 규모는 4년 새 67%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국가인터넷정보판공실은 지난 23일 푸젠성 푸저우에서 개막한 제5회 디지털 중국 서밋에서 공개한 보고서를 통해 작년 기준 중국의 디지털 경제 규모가 45조5천억위안(약 8천800조원)으로, 미국에 이어 세계 2위라고 밝혔다.
2017년 27조2천억위안(약 5천300조)에서 4년 새 67% 증가한 것이다.
같은 기간 빅데이터 산업 규모는 4천700억위안(약 92조원)에서 1조3천억원(약 252조원)으로 1.8배 급증했다.
작년 말 기준 중국의 데이터 생산량은 6.6제타바이트(ZB)로 4년 새 1.9배 늘었다. 전 세계 점유율이 9.9%로 세계 2위에 올랐다.
작년 정보 분야 국제특허출원 건수는 3만여건으로, 세계 출원 건수의 30% 이상 차지했다.
디지털 경제 성장은 인터넷 인프라 설비 확충에 따른 것이라고 판공실은 설명했다.
작년 말 중국의 5G 기지국은 142만5천개로, 전 세계 5G 기지국의 60% 이상을 차지했다.
중국은 올해 상반기 30만개를 증설했고, 연말까지 200만개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다.
작년 말 기준 중국의 인터넷 보급률이 73%로 향상되면서 인터넷 사용자는 4년 전보다 34% 늘어난 10억3천200만명에 달했다.
판공실은 "지난해 중국 국내총생산(GDP)에서 디지털 경제가 차지하는 비중은 39.8%로, 4년 전보다 6.9%포인트 상승하며 경제 성장을 견인하는 중요한 동력이 됐다"며 "인공지능, 클라우드, 빅데이터, 블록체인, 양자정보 등 첨단기술은 세계 최정상급 수준"이라고 말했다.
pj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박종국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