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라포엠, 클라쓰가 다른 '성악 어벤져스'..소름 유발한 '불후의 명곡' 왕중왕전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승훈 기자] 그룹 라포엠(LA POEM)이 깊은 울림이 있는 무대로 '성악 어벤져스'의 면모를 뽐냈다.

라포엠(박기훈·유채훈·정민성·최성훈)은 지난 23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 - 2022 상반기 왕중왕전'(이하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가슴 울리는 무대로 짜릿한 전율을 선사했다.

이날 왕중왕전에 출연한 라포엠은 앞서 약 2년 만에 출연한 '불후의 명곡'에서 압승을 차지하며, 올해 단 한 번의 출연으로 왕중왕전 출연권을 거머쥐었다.

이에 부응하듯 라포엠은 윤복희의 '여러분'을 라포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한 무대를 선보이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왕중왕전에 걸맞게 웅장한 편곡으로 압도했고, 완벽에 가까운 라이브와 하모니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특히 라포엠은 멤버들을 쏙 닮은 아역 배우들과 시니어 합창단이 함께 무대를 꾸미며 전 세대를 아우르는 레전드 무대를 완성시켰다.

뿐만 아니라 고품격 있는 스타일링과 업그레이드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강렬한 존재감을 각인시키며 보는 재미와 듣는 재미가 가득한 무대를 선보였다.

무대가 끝나고 관객석과 패널석에서는 기립박수와 환호가 터져 나왔다. 또한 라포엠의 무대를 본 이은미는 "소름 끼치는 무대다. 똑같은 박자에 끝내는 게 정말 어려운 건데, 엄청난 연습량이 느껴진 소름 돋는 무대다"라고 극찬했다.

무대를 마친 라포엠 박기훈은 "대선배님들과 이렇게 왕중왕전을 함께할 수 있고, 이렇게 큰 환호성을 받는 무대를 마쳐서 감정이 너무 벅차오릅니다"라고 감격스러운 소감을 전했다.

라포엠은 JTBC '팬텀싱어3' 우승팀으로, 테너 유채훈과 박기훈, 카운터 테너 최성훈, 바리톤 정민성 모두 성악 전공자로 구성된 팀이다.

탁월한 음악적 역량과 뛰어난 팀워크로 다양한 앨범을 비롯해 OST 참여, 다수의 아티스트와의 협업 등으로 폭넓은 행보를 이어가며 존재감을 빛내고 있다.

한편 최근 JTBC가 설립한 K팝 예능 전문 스튜디오 스튜디오 잼(Studio JAMM)과 전속계약 소식을 알린 라포엠은 이달 초 데뷔 이후 2년 만에 열린 첫 공식 팬미팅 '2022 라포엠 비전 선포식'을 성황리에 마쳤으며, 앞으로 음악 활동을 비롯해 각종 방송 및 무대 등 다방면에서 활약을 이어갈 계획이다.

/seunghun@osen.co.kr

[사진] KBS 2TV ‘불후의 명곡’


이승훈(seunghu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