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원호, '뮤지컬 천재' 입증한 '이퀄'..韓 마지막 공연 성료 "첫 도전, 의미 있는 시간"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승훈 기자] 가수 원호(WONHO)가 데뷔 후 첫 뮤지컬 '이퀄'을 호평 속에 마무리했다. 

원호는 지난 23일 오후 6시 서울 종로구 동숭동 유니플렉스 1관에서 열린 뮤지컬 '이퀄'의 테오 역을 맡아 마지막 공연을 펼쳤다. 

'이퀄'은 마녀와 이단자 사냥이 횡행하던 17세기 유럽을 배경으로, 팬데믹과 음모론으로 혼란스러운 오늘의 시대를 반추하는 작품으로, 죽음의 공포와 극단적인 외로움에 내몰린 두 친구 니콜라, 테오의 절박한 욕망과 뒤틀린 운명으로 코로나19 시대의 은유를 담아내는 2인극이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원호는 불치병에 걸려 죽어가는 친구 니콜라를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밝고 해맑은 성격의 소유자 테오를 연기했다. 테오로 완벽 변신한 원호는 안정적인 연기력과 완벽한 넘버 소화력으로 관객의 감탄과 기립박수를 불러일으켰다. 

특히 극 전후반 전혀 다른 캐릭터를 선보여야 하는 테오를 자신만의 색깔로 그려내며 강렬한 인상을 선사한 것은 물론, 극의 몰입도를 최고조로 높이며 호평을 받았다. 

'이퀄'로 뮤지컬 배우로서 성공적인 첫 발걸음을 내디딘 원호는 소속사 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길다면 긴, 짧다면 짧은 '이퀄' 한국 공연이 끝났다. 첫 도전이라 많이 긴장하고 걱정했던 것이 무색하게 많은 분의 도움으로 마지막 공연까지 잘 마무리 할 수 있었다. '이퀄'을 통해 새로운 모습을 많은 분께 보여드릴 수 있어 너무 좋고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8월에는 일본 도쿄에서 '이퀄' 공연이 시작된다. 오랜만에 일본 팬분들을 만나는 자리이기도 하고, 특히 테오로 만나게 돼 더욱더 설레고 긴장된다. 남은 일본 공연도 테오 원호로서 좋은 무대 보여드리겠다. 처음으로 도전하는 뮤지컬에 많은 응원과 사랑 보내주셔서 감사하다"고 팬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전했다. 

뮤지컬 '이퀄' 한국 공연을 성료한 원호는 오는 8월 5일부터 14일까지 일본 도쿄 휴릭홀동경에서 일본 공연에 나선다. 또 오는 30일에는 서울 목동 로운아트홀에서 첫 단독 팬미팅 '오호호 트립(OHHOHO TRIP)'을 개최하고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seunghun@osen.co.kr

[사진] 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


이승훈(seunghu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