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글로벌어린이재단 정기총회 개최

신임 총회장에 조 엔젤린 선출
결식아동에 총 35만불 후원금

지난 9일 하와이 호놀룰루 힐튼 빌리지에서 열린 글로벌어린이재단(GCF, 총회장 전영신) 2022년 정기총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글로벌어린이재단(GCF)]

지난 9일 하와이 호놀룰루 힐튼 빌리지에서 열린 글로벌어린이재단(GCF, 총회장 전영신) 2022년 정기총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글로벌어린이재단(GCF)]

 
글로벌어린이재단(GCF, 총회장 전영신)은 지난 9일 하와이 호놀룰루 힐튼 빌리지에서 200여명의 회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정기총회를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정기총회에서는 2023~2024년 GCF를 이끌어 갈 조 엔젤린 신임 총회장 선출 소식을 발표했다.  
 
지난 6월 이사회에서 결정한 2023년 해외 결식 아동을 위한 후원금도 인준, 통과됐다. 후원금을 보낼 곳으로는 미국 나바호와 태국·파라과이·볼리비아·케냐·인도·아이티 등 29곳이 결정됐으며, 총 35만 달러가 책정됐다.  
 
정기총회 직후 열린 기금모금 만찬에는 750여명의 회원과 귀빈이 참석했다. 또 GCF 제25차 총회는 뉴저지에서 개최하기로 확정했다.  
 
1998년 워싱턴DC에서 창립된 GCF는 현재 23개 지부에서 8000여명의 회원들이 활동하는 단체로 발전했다.

김은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