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EKAY] "어린이들 모여라~" 신나는 꼬마 명상 여름 캠프 개최

30일(토) 고려사서 놀이 명상 캠프
7~12세 어린이 선착순 30명 모집

정서 안정과 집중력 향상 행복 증진에 도움을 주는 ''제3회 꼬마 명상 여름 캠프''가 오는 30일 고려사에서 개최된다.

정서 안정과 집중력 향상 행복 증진에 도움을 주는 ''제3회 꼬마 명상 여름 캠프''가 오는 30일 고려사에서 개최된다.

EKAY(Education for Korean American Youth) 프로그램 디렉터이자 Together Mental Health Clinic의 고사라 원장은 오는 7월 30일(토) 고려사에서 ''제3회 신나는 꼬마 명상 여름 캠프''를 개최한다.  
 
올해로 3회차를 맞이한 이번 명상 캠프는 즐거운 명상 놀이 한국 전통문화 체험 등을 통해 정서 안정을 도모하고 행복감을 증진하며 아이들의 집중력 향상 및 문제해결 능력을 기르는데 목적이 있다.
 
아이들은 신체 감각을 통한 오감 명상을 시작으로 전통 다례 시간에는 찻자리 예절 및 명상을 배운다. 또한 전통 사물놀이 시간에는 장구 소고 꽹과리 북 등을 치면서 마음껏 에너지를 발산하는 시간을 가진다. 그 외에도 달고나 체험 시간 싱잉볼 체험을 할 수 있는 소리 명상 시간 앞치마를 만들고 그림을 그리는 아트 앤 크래프트 시간 등으로 풍성하게 꾸며졌다.  
 
이번 캠프는 7~12세 어린이 3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참가비는 자녀당 50달러다. 간식 및 점심이 제공되고 캠프 후에는 꼬마 명상 수료증을 수여한다.  
 


고사라 원장은 "요즘 아이들에게는 인터넷과 게임이 자연이고 놀이터다. 미국에 살기에 한국의 전통문화 및 예절을 배울 기회도 별로 없다. 이런 상황의 연속은 우리 아이들을 거칠게 우울하게 불안하게 만들 가능성이 있다"라고 지적했다.  
 
고 원장은 이어 "제대로 된 휴식과 놀이가 있어야 생산성 창조성 주의력 집중력이 증가되는 것은 우리가 다 아는 사실이다. 이번 캠프는 마음챙김 명상법을 통해 아이들이 스트레스를 풀고 행복해지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마음챙김 명상법은 영어로 ''마인드풀니스''라고 한다. 19세기 영국인들이 식민지였던 스리랑카를 방문하여 위빠사나 명상법을 배워 유럽에 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여러 연구논문들은 이 명상법이 불안 우울증 불면증을 줄여주고 집중력 창의력 협동심 문제해결 능력은 향상시켜 행복감을 높인다고 밝혔다. 구글 애플 시스코에서도 사내 명상 프로그램을 도입했고 이 세계적인 회사들의 CEO들은 마음챙김 명상을 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한편 고사라 원장은 브라운 대학교에서 MBSR(Mindfulness Based Stress Reduction)을 공부하면서 명상을 했고 현재 MBSR teacher training level 1이다. 두 아이의 엄마이자 정신과 전문 간호사 Psychiatric-Mental Health Nurse Practitioner이며 정신건강 클리닉 Together Mental Health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명상 교육 힐링캠프 전통문화 교육을 이어가고자 이영미 다례 선생을 회장으로 고 원장이 프로그램 디렉터를 맡아 비영리단체 EKAY를 설립했다.  
 
▶문의: (714)926-3553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