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4인조 강도와 총격전, 인질 구했다...CCTV에 찍힌 한국인 영웅

브라질 상파울루의 한 한인 식당에 강도가 침입해 인질극을 벌이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를 지켜보던 한국인 이웃이 강도와 총격전을 벌인 끝에 강도 1명이 현장에서 사망했다. 강도와 한국인 남성 간 총격전 영상은 유튜브 등에 퍼졌다.

20일(현지시간) 현지매체 에스타다오·UOL 등에 따르면 이 사건은 지난 18일 오후 6시40분쯤 브라질 상파울루의 한 골목에 위치한 한인 식당에서 벌어졌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4인조 강도는 이 식당에 들이닥쳐 주인 A씨(77)와 파라과이 국적 직원들, 식사를 하던 한국인 일가족 등 총 9명의 손과 발을 결박하고 인질로 잡았다. 손님 중에는 네 살배기 딸도 있었다. 다른 강도 1명은 밖에서 망을 봤다.

식당 내부에 강도 1명만을 남기고 강도들은 A씨를 위협해 돈을 더 빼앗기 위해 같은 건물 2층에 있는 집까지 끌고 갔다.

A씨를 데리고 다니는 바깥 상황은 한국인 이웃 남성 B씨의 눈에 포착됐다. 수상한 낌새를 느낀 B씨는 경찰에 신고한 뒤 직접 나서기로 결정했다.

유튜브 등에 퍼진 CCTV 영상에서 B씨는 강도에게 이끌려 식당 안으로 순순히 끌려가는 것처럼 행동하다가 갑자기 자신의 주머니에 있던 총을 꺼내 강도들을 향해 방아쇠를 당겼다. 이 총격전으로 강도 1명은 숨졌고, 다른 1명은 중상을 입었다. 다른 강도 1명은 도주했다.
지난 18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한 한인식당에 침입한 강도들과 총격전을 벌이고 있는 한국인 남성. [사진 현지 매체]
현지매체는 B씨가 ‘스포츠 슈터’라고 전했다. 스포츠 슈터는 총기 등록증을 정식으로 발급받은 공식 총기 수집, 스포츠 사격 및 사냥 활동이 가능한 사람이다.

식당 안에서 인질을 잡고 있던 나머지 강도 1명은 총격 사실을 알고 지붕을 통해 탈출을 시도했지만 경찰이 도착한 상태였다. 강도는 인질을 잡고 저항했다. 경찰은 2시간에 걸쳐 협상을 벌였다. 대치 끝에 강도는 인질 9명을 전부 풀어주고 항복했다. 식당 주인과 직원, 손님, 이웃 등 다른 사람들은 모두 무사한 상태다.

경찰은 이웃 한인의 활약 덕분에 사망한 강도 1명을 제외한 나머지 3명을 붙잡아 감금했다. 경찰은 강도 1명이 사망했고 1명은 병원에 입원했다고 전했다.

당시 총격전이 찍힌 CCTV 영상도 공개됐다. 이 영상은 20일 ‘브라질 강도로부터 자신을 지킨 한국 남성’이라는 제목으로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에 올라왔다.



한영혜(han.younghy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