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영상] 트럼프, 첫 부인 장례식 참석…주지사 경선 대리전 '승리'

[영상] 트럼프, 첫 부인 장례식 참석…주지사 경선 대리전 '승리'

[https://youtu.be/JaDXspHL0BQ]

(서울=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첫째 부인인 이바나 트럼프의 장례식에 가족과 함께 참석했다고 주요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전 대통령과 현재 아내인 멜라니아 트럼프는 이날 이바나의 장례미사가 치러진 뉴욕시 맨해튼 어퍼이스트의 한 성당에 모습을 나타냈는데요.
트럼프 전 대통령과 이바나 사이에서 태어난 도널드 주니어, 이방카, 에릭 등 세 자녀는 금색으로 장식된 고인의 관을 따라 성당에 들어섰습니다.
두 번째 부인 말라 메이플스에게서 태어난 티파니 트럼프도 가족과 함께 장례식에 참석했는데요.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장례미사 직전 자신의 소셜미디어 플랫폼인 '트루스 소셜'을 통해 "매우 슬픈 날이지만 동시에 멋지고 아름다운 삶을 기념하는 날"이라며 애도의 뜻을 표했습니다.
체코 태생인 이바나는 1970년대 초반 모델로 활동하다 1976년 뉴욕에서 부동산 개발업에 종사하던 트럼프를 만나 이듬해 결혼했는데요.
1980년대 뉴욕에서 유명한 '파워 커플'로 이름을 날렸으나, 1992년 이혼했습니다.
이바나는 지난 14일 맨해튼의 자택에서 사고로 인한 외부 충격으로 향년 73세로 사망했는데요.
한편 미국 차기 대선 공화당 후보 자리를 놓고 경쟁을 벌일 가능성이 거론되는 트럼프 전 대통령과 래리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간 대리전으로 관심을 끈 메릴랜드 주지사 후보 공화당 경선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웃었습니다.
트럼프는 오는 26일 워싱턴에서 열리는, 측근들을 주축으로 결성된 '아메리카 퍼스트 정책 연구소' 행사에서 강연한다는 언론 보도도 나와 정치 행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는 관측도 제기되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이봉준·김가람>
<영상 : 로이터>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가람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