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우영우' 또 또 훔쳐본다…中 공짜로 보면서 "박은빈 훌륭"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사진=에이스토리

최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ENA 수목극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가 중국에서 불법 유통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우영우는 최근 중국에서 '이상한 변호사 위잉우(奇怪的律師禹英雨)'라는 제목으로 수십여개의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에서 유통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우영우는 넷플릭스가 중화권에서 '특별한 변호사 위잉우(非常律师禹英禑)'라는 제목으로 스트리밍하고 있는데, 중국에서는 넷플릭스가 서비스되지 않아 시청자들은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를 경유하고 있는 것이다.

중국 리뷰 사이트에 '우영우' 리뷰가 2만건 넘게 달렸다. 사진=더우반 홈페이지 캡처


현지 소셜미디어 분위기는 우영우의 중국 내 인기를 여과없이 보여주고 있다. 웨이보에는 드라마 클립(10분 내외 분량으로 짧게 편집한 하이라이트 영상)과 주인공 대사 등을 공유하는 게시물이 등장했으며 촬영 비하인드가 담긴 영상이 올라오기도 했다. 한 네티즌이 만든 우영우 팬계정은 벌써 2만9000여명의 팔로어 수를 기록했다.

중국 최대 콘텐츠 리뷰 사이트 '더우반'에서도 우영우에 대한 평점은 9.3점이다. 리뷰는 2만 건을 돌파했으며 대부분 호평이다. 5점을 만점으로 하는 별점 평가에서는 무려 95.6%가 4점 이상을 줬다. 3점과 2점을 준 비율은 각각 3.5%와 0.9%에 불과했다.

중국 네티즌들은 "배우 박은빈의 연기가 훌륭하며 드라마 전개가 빠르다", "대본이 신선하고 세련됐다", "정상 집단과 특수 집단의 관계, 수용과 상호 치유를 잘 나타냈다"고 평가하고 있다.

그러나 중국 내 불법 유통이 심각한 수준에 달하다 보니, 국내 제작사와 유통사는 수익창출을 기대하기 어렵다. 국내외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업체가 사설 모니터링 업체 등을 활용해 대응하고 있지만, 불법 유통 경로가 다양해지며 근절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관련 문제는 지난해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세계적인 흥행을 보였을 때도 나타났다. 당시 국정감사에서 이를 언급했던 장하성 주중 한국 대사는 "'오징어 게임'이 중국 60여개 사이트에서 불법 유통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시정을 요구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김다영(kim.dayoung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