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가장 지코다운 컴백..화려하게 빛날 'SEOUL DRIFT'[퇴근길 신곡]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선미경 기자] 역시 지코다!

프로듀서이자 뮤지션인 지코가 돌아왔다. 군 복무 이후 처음 발표하는 앨범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선공개곡으로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지코답게 가장 스타일리시하고, 중독성 있는 음악으로의 컴백이다.

지코는 19일 오후 6시에 미니 4집 ‘Grown Ass kid’의 선공개곡 ‘SEOUL DRIFT’를 공개했다. 이 곡은 지난 2년간 비현실적인 현실을 감내해야 했던 우리에게 건네는 곡이다. 힘든 시기를 넘어 무채색의 도시 서울이 ‘SEOUL DRIFT’의 에너지로 다시 컬러풀한 모습을 되찾는 도화선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곡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어두웠던 2년을 함께 보낸 우리들이 충분히 공감할 수 있는 곡인 것. 뮤직비디오에는 코로나19 종식 후 서울을 질주하며 어두웠던 도시를 밝히는 지코의 모습을 담았고, 그가 서울의 여러 공간을 거쳐간 뒤 바뀌는 분위기를 시각 효과로 표현해 화려함을 더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이 곡은 군 복무로 2년여의 공개를 가졌던 지코가 마침내 팬들 곁으로 돌아오는 곡, 긴 공백기를 뛰어넘어 다시 아티스트로 활동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의지가 상황과 잘 맞아 떨어졌다.

무엇보다 ‘SEOUL DRIFT’는 지코 특유의 세련된 감각과 스타일리시한 분위기가 잘 살아 있는 곡이다. 코로나19를 지난 더운 여름에 들을수록 활기차고 화려한 에너지를 준다. 지코가 작사, 작곡, 편곡에 모두 참여하며 다시 한 번 그만의 스타일을 어필하고 있다. 가장 지코다운 스타일인 만큼 선공개곡으로 완벽했다.

2년의 공백기를 깨고 다시 아티스트로 돌아온 지코의 화려한 2막이 기대된다. /seon@osen.co.kr

[사진]KOZ엔터테인먼트 제공


선미경(seo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