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나비, '김포 고현정' 소리 듣더니 성공적 재데뷔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선미경 기자] 가수 나비가 그룹 4FIRE(사파이어)로 성공적인 재데뷔를 치렀다.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의 WSG워너비 멤버로 활동 중인 나비는 SOLE(쏠), 권진아, 엄지윤과 4FIRE(사파이어)를 결성하고 데뷔곡 ‘보고싶었어’를 발표했다. 지난 16일에는 ‘놀면 뭐하니?’를 비롯해 MBC ‘쇼! 음악중심’에서 데뷔 무대를 펼치는가 하면, 진행 중인 라디오 MBC 표준FM ‘주말엔 나비인가봐’에 팀원들과 함께 출연하는 등 데뷔 첫 그룹 활동의 포문을 화려하게 열었다.

‘쇼! 음악중심’에서 나비는 솔로 가수가 아닌 그룹으로 음악방송에 첫 출연해 재데뷔 신고식을 치렀다. 나비는 생방송 중간에 진행된 짧은 인터뷰에서 발랄한 행사톤으로 팀을 소개하며 깨알 예능감을 뽐냈고, 뒤이어 선보인 ‘보고싶었어’ 무대에서는 멤버들의 개성 넘치는 음색을 안정적으로 감싸는 고음 파트로 완벽한 하모니를 선사했다. 특히 나비는 아이돌 무대의 필수 코스인 ‘엔딩요정’을 장식하며 오랜만의 음악방송 나들이를 제대로 만끽했다.

‘놀면 뭐하니?’에서는 새로운 단체곡 소식과 함께 찾아가는 쇼케이스를 펼치는 WSG워너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아이돌식 인사를 준비한 나비는 “농익은 빨간맛 레드 파이어”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이어 농염한 제스처로 발라드곡을 부르며 맏언니의 ‘매운맛’을 선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4FIRE는 쇼케이스 무대로 게임회사 사옥에 가게 됐다. 정숙한 분위기의 회의 다음으로 무대에 오른 나비는 낯선 환경에도 능숙한 행사톤으로 함성을 유도하고 시원한 가창력을 선사하며 경력직 신인다운 클래스를 자랑했다. 객석에 앉은 한 직원은 “나비누나 예뻐요”라며 반응했고 나비는 추임새 개인기로 화답하며 유쾌하게 진행했다. 나비의 능숙한 행사 멘트에 4FIRE 멤버들은 “나비 언니가 멘트를 너무 잘한다” “언니 덕분에 살았다” 따뜻한 칭찬을 주고받았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쇼! 음악중심’, ‘놀면 뭐하니?’에서 살가운 맏언니 면모를 보여준 나비는 이날 마지막으로 자신이 DJ를 맡고 있는 라디오 프로그램 ‘주말엔 나비인가봐’에서도 4FIRE 멤버들과 함께 하며 WSG워너비 활동에 가열찬 시동을 걸었다. 생방송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된 방송에서는 ‘보고싶었어’ 라이브를 비롯해 SOLE, 권진아, 엄지윤 등과 깊은 이야기를 나누며 팬들과 유쾌한 소통의 시간을 마련했다.

나비가 속한 4FIRE의 데뷔곡 ‘보고싶었어’는 조영수 작곡가의 곡으로 여름에 잘 어울리는 컨트리, 레게, R&B장르가 섞였다. 여기에 나비, SOLE, 엄지윤, 권진아의 목소리로 밝은 분위기 속 아련한 감성을 녹여냈다.

‘보고싶었어’를 비롯한 WSG워너비의 모든 곡은 발매와 동시에 음원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 열기에 힘입어 콘텐츠 경쟁력 분석 전문 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 따르면 프로그램 부문 ‘놀면 뭐하니?’와 출연자 부문 ‘WSG워너비’가 비드라마 화제성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나비가 속한 WSG워너비는 오는 21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시청자, 팬들을 위한 콘서트를 개최하며 뜨거운 관심에 화답할 계획이다. /seon@osen.co.kr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선미경(seo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