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뇌졸중 앞서 우울증 오나?

뇌졸중 앞서 우울증 오나?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뇌졸중 후에는 우울증이 오기 쉬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뇌졸중에 앞서서 우울증이 올 수도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독일 뮌스터 대학 의대 신경과 전문의 마리아 블뢰흘 교수 연구팀이 성인 1만797명(평균연령 65세)을 대상으로 최장 12년에 걸쳐 진행한 추적 연구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MedicalXpress)가 13일 보도했다.
이들은 연구 시작 땐 모두 뇌졸중 병력이 없었고 연구 기간에 425명이 뇌졸중을 겪었다.
연구팀은 이들과 연령, 성별, 인종, 건강 상태가 비슷하면서 뇌졸중을 겪지 않은 4천249명을 매치시켜 비교 분석했다.
이와 함께 연구팀은 이들에게 2년마다 우울한 기분, 외로운 느낌, 슬픈 기분, 수면장애 등 우울 증세가 어느 정도인지를 묻고 평가 결과를 점수로 매겼다.
연구 기간에 뇌졸중을 겪은 그룹은 뇌졸중 발생 6년 전에는 뇌졸중이 발생하지 않은 대조군과 우울 증세 평가 점수가 비슷했다.
그러나 우울증 발생 2년 전에는 우울증 그룹이 대조군보다 우울 증세 점수가 점점 올라가기 시작해 우울증 발생 후에는 우울 증세가 더욱 악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뇌졸중을 겪지 않은 그룹은 연구 기간 내내 우울 증세 평가 점수가 비슷했다.
이 결과는 우울증이 뇌졸중 후에만 문제가 되는 것이 아니라 뇌졸중 발생 전부터 나타나는 현상임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그 이유는 알 수 없으며 앞으로 연구를 통해 밝혀낼 필요가 있다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또 뇌졸중을 겪은 후에는 우울 증세가 나타나는지를 세심하게 관찰해 대처해야 할 것이라고 연구팀은 권고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신경학회(American Academy of Neurology) 학술지 '신경학'(Neurology) 온라인판에 발표됐다.
skh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성간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