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에스파, 美 ABC ‘GMA 서머 콘서트 시리즈’ 오프닝 장식..현지 팬 떼창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지민경 기자] ‘메타버스 그룹’ 에스파(aespa)가 미국 ABC의 ‘Good Morning America(GMA) 2022 Summer Concert Series’(굿모닝 아메리카 2022 서머 콘서트 시리즈) 오프닝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에스파는 7월 8일(현지시간) 새벽부터 미국 뉴욕 맨해튼 센트럴파크의 대형 공연장 럼지 플레이필드(Rumsey Playfield)에서 개최된 ‘GMA 2022 Summer Concert Series’에 K팝 걸그룹 최초로 출연, 강렬한 음악과 댄스 퍼포먼스로 현지 음악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이날 진행자 TJ 홈즈(TJ Holmes), 에이미 로바흐(Amy Robach)와의 인터뷰를 통해 윈터는 “이렇게 팬 여러분과 직접 만나서 좋고, 이곳의 바이브와 에너지도 모두 좋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으며, 닝닝은 지난 4월 ‘코첼라’ 무대에 선 소감에 대해 “예전부터 코첼라 무대를 보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코첼라를 통해 미국 라이브 무대에 데뷔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고 답했다.

이어 카리나는 매번 기록을 경신하는 소감에 대해 “팬분들의 큰 사랑과 응원에 감사하고, 모두 여러분 덕분에 가능했던 일이다. 더 좋은 음악과 퍼포먼스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으며, 지젤은 새 미니앨범 ’Girls’에 대해 “훨씬 파워풀한 에스파의 모습을 만날 수 있다. 또 세계관 스토리의 시즌 1 마무리가 펼쳐지니 뮤직비디오를 확인해달라”고 당부하는 등 멤버 모두 유창한 영어 인터뷰로 눈길을 끌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에스파는 데뷔곡 ‘Black Mamba’(블랙맘바)로 포문을 연 뒤, 앞서 ‘코첼라’ 공연에서 선보여 뜨거운 호응을 얻었던 ‘Life’s Too Short’(라이프스 투 쇼트)부터 선공개곡 '도깨비불 (Illusion)'과 히트곡 'Next Level'(넥스트 레벨) 무대까지 연이어 선보여 현장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특히 에스파는 이날 발매된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 곡 ‘Girls’(걸스) 무대를 최초 공개, 에스파와 아이-에스파가 ‘Black Mamba’와 본격적인 전투를 펼친 후 더욱 성장한다는 가사의 스토리텔링에 맞춘 파워풀한 안무와 다이내믹한 퍼포먼스를 선사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더불어 이날 현장을 찾은 현지 팬들은 에스파를 보기 위해 이른 오전부터 줄을 서는 것은 물론, 에스파의 이름을 적은 플랜카드를 흔들며 뜨거운 환호와 함성을 보내고 한국어 가사 등을 떼창으로 따라 부르는 등 열렬한 응원으로 에스파의 글로벌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GMA 서머 콘서트 시리즈’는 미국 ABC 채널의 대표 모닝쇼 ‘굿모닝 아메리카’가 매년 여름마다 주최하는 야외 콘서트로, 올해는 에스파를 시작으로 미국 유명 록밴드 One Republic(원 리퍼블릭), 세계적인 힙합 그룹 Black Eyed Peas(블랙 아이드 피스), 인기 래퍼 Megan Thee Stallion(메건 디 스탤리언)과 Ozuna(오수나), 가수 겸 배우 Demi Lovato(데미 로바토) 등 세계적인 스타들이 출연할 예정이다. /mk3244@osen.co.kr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지민경(mk324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