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유회승, '은밀하게 위대하게' 뮤지컬 종료 소감 "기립박수로 인정 뿌듯"

㈜주다컬처,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주다컬처,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OSEN=박판석 기자] 엔플라잉 유회승이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 THE LAST’ 공연 종료 소감을 전했다.

유회승은 지난 3일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진행된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 THE LAST’의 마지막 공연을 뜨거운 환호와 함께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 THE LAST’는 북한 남파 특수공작 3인방이 조국 통일이라는 원대한 사명을 안고 달동네로 잠입해 각각 동네 바보, 가수 지망생, 고등학생으로 신분을 위장해 살아가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극 중에서 유회승은 고등학생으로 위장한 최연소 남파 요원 리해진 역을 맡아 연기의 폭을 넓히며 호평을 얻었다. 유회승은 작품 속에서 롤모델인 원류환을 동경하며 순수하고 솔직한 모습을 연기하는 것은 물론, 어두우면서도 강인한 요원의 상반된 모습도 자연스럽게 연기하며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또한 뛰어난 성량과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존재감을 빛낸 동시에, 난이도 있는 액션 연기까지 생동감 있게 표현하며 다재다능한 뮤지컬 배우로서의 역량을 입증했다.

소속사를 통해 유회승은 “이번 ‘은밀하게 위대하게 : THE LAST’를 준비하며 쉽지 않을 것이라 생각해 걱정이 있었지만, 끝까지 무사히 마무리할 수 있어 감격스럽다. 함께 땀 흘리며 작품을 완성해 주신 모든 관계자분과 가족과도 같은 배우들께도 감사하다는 말씀 전하고 싶다. 또 언제나 믿고 사랑해주시는 팬 분들과 계속 보러 와주시는 관객분들께도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꾸준히 좋은 모습으로 무대에서 뵙고 싶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특히 이번 작품을 통해 뮤지컬 배우로서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어 의미가 깊다. 원작이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작품이고, 격한 군무와 동선을 익혀야 했기에 준비 과정이 쉽지만은 않았다. 하지만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 만큼 욕심이 났고, 준비한 무대에서 기립박수를 받으며 이러한 도전을 인정받을 수 있었던 것이 참으로 뿌듯하다”며 작품에 참여한 소회를 밝혔다.

그동안 유회승은 밴드 엔플라잉의 메인보컬로서 활동해오며, 다수의 커버 콘텐츠와 OST 가창 등 출중한 라이브 실력을 입증해왔다. 또 다수의 뮤지컬 작품을 통해 선보였던 안정적인 연기에 더해 아낌없는 액션 연기까지 한계 없는 소화력을 펼친 바 있어 뮤지컬 배우로서 장래가 촉망된다. 이처럼 활동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는 유회승이 앞으로 보일 행보에 기대가 더해진다./pps2014@osen.co.kr


박판석(pps201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