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오메가엑스, 인피니트 김성규 만났다..'심야아이돌'서 보여준 돈독한 우정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승훈 기자] 보이그룹 오메가엑스(OMEGA X)가 유쾌한 입담으로 화요일 밤을 책임졌다. 오메가엑스(재한, 휘찬, 세빈, 한겸, 태동, XEN, 제현, KEVIN, 정훈, 혁, 예찬)는 지난 28일 오후 10시 방송된 네이버 NOW.(나우) ‘심야아이돌’ 출연했다. 이날 각자 개성 넘치는 풍선 그림과 함께 팬들에게 인사를 전한 오메가엑스는 인피니트 ‘추격자’, ‘내꺼하자’, ‘BTD(Before The Dawn)’에 맞춰서 칼군무를 펼쳤고, 이에 김성규는 “너무 벅차오른다. ‘심야아이돌’에서 제 노래를 해준 건 처음이다. 영광이다”라며 감동을 표했다. 특히 “멤버들 텐션도 좋고, 너무 재밌게 활동하고 있다”라며 첫 정규 앨범 활동에 대해 말한 오메가엑스는 ‘멤버들끼리 친해졌다고 느꼈을 때’, ‘1년 전 나에게 해주고 싶은 말은’ 등 각종 질문에 대답하며 곧 다가올 1주년을 축하했다. 이어서 곧 한 살이 되는 오메가엑스를 위한 축제가 펼쳐졌다. ‘릴레이 롤러코스터’에서 오메가엑스는 1년을 돌아볼 수 있는 곡들에 맞춰 신나는 댄스를 선보였고, 끈끈한 팀워크도 자랑했다. 퍼포먼스에 이어 오메가엑스는 라이브까지 준비, ‘하늘을 달리다’를 열창하며 분위기를 달궜다. 그간 강렬하고 파워풀한 무대로 K팝을 사로잡았던 오메가엑스는 하고 싶은 콘셉트에 대해 “무대에서 멤버들끼리 장난을 칠 수도 있고, 웃을 수도 있고, 청량이 좋다”라고 말하는가 하면, “다시 멋있는 모습도 보여주고 싶다”라고 말해 무한 콘셉트 소화력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마지막으로 오메가엑스는 서로를 향한 애정도 드러냈다. 오메가엑스는 “내 삶의 원동력. 이제는 가족”, “1년 동안 멤버들과 함께 해서 너무 좋았고, 이제는 없으면 허전하고, 오래오래 같이 했으면 좋겠다”, “서로 좋은 영향 주면서, 좋은 추억 많이 쌓았으면 좋겠다” 등 돈독한 우정을 보여줬다. 한편 첫 정규 앨범 ‘낙서(樂서) : Story Written in Music’를 통해 글로벌 인기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오메가엑스는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seunghun@osen.co.kr

[사진] 네이버 NOW. ‘심야아이돌’


이승훈(seunghu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