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재명 지지율 올라갔어야" 편파방송 논란 변상욱, TBS 간다

변상욱 YTN 앵커. 사진=방송협회

CBS 기자 출신의 변상욱 앵커가 YTN '뉴스가 있는 저녁'에서 하차한 지 두 달 만에 TBS 교통방송에서 새 시사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TBS는 21일 변 앵커가 오는 23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 10분 생방송 되는 '변상욱의 우리동네 라이브' 진행을 맡는다고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지방의 현안을 중점적으로 다루는 시사 프로그램이다.


TBS 보도본부는 "변 앵커의 깊이 있는 전문성으로 지방 자치 이슈들을 심층 진단하고, TBS 기자들의 생동감 넘치는 취재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변 앵커는 대선 기간이던 지난 1월 자신이 진행하는 '뉴스가 있는 저녁'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지지율이) 계속 올라갔어야 되는데 못 올라가고 떨어졌다"는 발언을 해 편파성 논란에 휩싸였고, 지난 4월 해당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김다영(kim.dayoung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