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오메가엑스, 첫 정규 '낙서(樂서)' 발매 기념 '파티룸' 출격..글로벌 팬들과 역대급 소통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승훈 기자] 보이그룹 오메가엑스(OMEGA X)가 글로벌 팬들과 소통에 나섰다. 오메가엑스(재한, 휘찬, 세빈, 한겸, 태동, XEN, 제현, KEVIN, 정훈, 혁, 예찬)는 지난 20일 오후 9시 네이버 바이브 ‘파티룸’에 출격, 첫 정규앨범 ‘낙서(樂서) : Story Written in Music’ 발매를 기념해 팬들과 만났다. 이날 높은 텐션으로 포문을 연 예찬, 정훈, 재한, XEN, 한겸, 제현은 “활동을 시작해서 팬들을 만나고 있다. 무사히 첫 주 활동을 마쳤다”라며 최근 근황을 전하는가 하면, 앨범에 대한 이야기도 나누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타이틀곡 ‘PLAY DUMB’의 프로듀서인 재한은 “처음에 멤버들과 어울릴까 걱정했다. 특히 세빈이에게 처음 고음을 지를 수 있는 파트를 줬다. 저한테도 도전이었고, 모두한테 도전이었는데, 잘 녹아든 거 같아 좋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멤버들은 “저희가 강렬한 모습만 보여주다가 신남을 밖으로 표출할 수 있는 곡이다. 저희가 시기를 잘 맞춘 게 이제 대면이 가능한데, 관객분들 앞에서 ‘PLAY DUMB’을 보여줄 수 있어 즐겁다”라며 솔직한 심정을 표현했다. 이후 오메가엑스는 “저희가 준비 기간도 짧았고, 13곡을 녹음해야 해서 해 뜰 때 녹음 시작해서 해지고 녹음이 끝날 때도 있었다”라며 녹음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번 포인트 안무가 ‘어깨춤’이다”라고 말한 멤버들은 “저희가 이름을 ‘오락기 춤’으로 정했는데, 팬분들이 어깨춤으로 많이 말해주셔서 명칭을 바꾸기로 했다”라며 팬사랑도 드러냈다. 또한 타이틀곡 ‘PLAY DUMB’ 비하인드에 이어 첫 정규앨범 ‘낙서(樂서) : Story Written in Music’의 수록곡에 대한 소개도 전한 오메가엑스는 ‘파티룸’인 만큼 팬들과 함께 소통은 물론, 일부 수록곡을 라이브로 직접 불러주는 등 꽉 찬 팬서비스를 선물했다. 다정함이 느껴지는 목소리와 잔망미로 미소를 유발한 오메가엑스는 팬들과 소통을 끝내며 “오늘 함게 해줘서 너무 고맙고, 다음에는 완전체로 오겠다. 오늘 좋은 꿈 꾸세요”라고 소감을 밝혔고, 앞으로의 행보에도 더욱 기대를 모았다. 한편 첫 정규 발매와 동시에 각종 음악방송은 물론, 라디오, 콘텐츠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오메가엑스는 앞으로도 다양한 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seunghun@osen.co.kr

[사진] 스파이어엔터테인먼트


이승훈(seunghu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