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달의 소녀, 서머송 이상의 '플립 댓'…새로운 여정의 시작 [Oh!쎈 레터]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장우영 기자] “새로운 여정을 담은 앨범” (여진)

이달의 소녀(희진, 현진, 하슬, 여진, 비비, 김립, 진솔, 최리, 이브, 츄, 고원, 올리비아 혜)가 돌아왔다. 이달의 소녀의 새로운 여정의 시작을 알리는 ‘Flip That’이 지난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약 1년 만에 돌아온 이달의 소녀는 ‘So What’, ‘PTT’ 등에서 보여준 모습과는 반대되는 청량하고 상큼한 모습이다.

서머 스페셜 앨범 ‘Flip That’은 ‘서머 스페셜’에서 알 수 있듯이 이달의 소녀가 여름을 겨냥해 발매한 앨범이다. 데뷔 첫 서머 스페셜이자, 서머 시즌송으로, 1년 만에 돌아온 이달의 소녀는 ‘서머퀸’을 정조준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Flip That’은 그동안 이달의 소녀가 보여줬던 색깔과는 사뭇 다르게 느껴진다. 하이틴 매력의 데뷔곡 ‘Hi High’, 몽환적이었던 ‘Butterfly’를 거쳐 이달의 소녀에게 정착한 콘셉트는 ‘강렬’, ‘걸크러시’였다. 파워풀한 보컬과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 파워풀한 퍼포먼스가 이달의 소녀를 대표하는 이미지였다.

하지만 ‘Flip That’은 이달의 소녀가 그동안 보여준 ‘강렬’, ‘걸크러시’와는 거리가 있다. 하늘하늘한 치마, 방긋 방긋 웃는 표정, 아름다운 춤선이 ‘So What’, ‘PTT’ 등과는 비교가 될 수밖에 없다. 상큼하고 청량한 여름 시즌송인 만큼 이를 겨냥해 콘셉트에 변화를 줬다는 점에서는 이달의 소녀에게 ‘Flip That’은 도전이기도 하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그동안의 모습과는 달라 낯설게 느껴질 수 있지만 이달의 소녀가 추구하는 바는 같다. 바로 당당한 나 자신과 당찬 포부라는 점이다. ‘Butterfly’로 이달의 소녀 음악을 통해 용기를 얻고 자아를 찾고, 스스로 일어서는 목소리를 내길 바라는 메시지를 전했고, ‘So What’에서는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경계와 편견을 넘어 세상의 모든 소녀들에게 도전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고 자리에서 일어나 뜨거운 열정으로 세상에 도전하고 전진하면 상상 이상의 변화의 물결을 만들 수 있다고 전했다.

그리고 ‘PTT’를 통해 금기에 갇히거나 남의 눈치를 보지 않고 주체적으로 스스로 확립해 우리 만의 색으로 ‘Paint The Town’하라는 포부를 전했다. 이달의 소녀는 데뷔 이후 꾸준히 전세계 소녀들에게 ‘주체적인 모습’과 ‘당당함’을 강조하고 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Flip That’은 서머 시즌송이라고 하지만 그 이상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 이달의 소녀가 콘셉트를 뒤집은 만큼 세상을 뒤집겠다는 포부를 담고 있다. ‘Flip That’, ‘뒤집어’라는 가사를 통해 ‘세상을 뒤집어 보겠다’는 소녀들의 당찬 포부가 담겼다. 세상을 뒤집는 주체는 바로 ‘나’이며, 그 배경은 그동안 쌓아온 ‘나’라는 당당함이다.

이달의 소녀의 새로운 시작이라는 ‘Flip That’은 그동안 보여준 메시지의 연장선이기도 하다. 이달의 소녀가 ‘퀸덤2’ 준우승 이후, 그리고 ‘&’ 이후 1년 만에 야심차게 내놓은 ‘Flip That’은 서머송 그 이상의 의미를 가졌다. 이달의 소녀의 새로운 여정의 시작을 알리는 ‘Flip That’. 기적의 소녀는 세상을 뒤집을 준비를 마쳤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