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안 비켜줄 거예요" 자전거로 車 막은 아이…"나도 당했다" 속출

자전거로 차 앞을 막아선 뒤 ‘왜 따라오냐’며 운전을 방해했던 아이가 지역 내에서 자주 이런 행각을 벌였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12일 해당 지역 커뮤니티에는 ‘맨인블랙에 나온 아이랑 제가 겪은 아이랑 같은 거 같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사거리에서 신호를 기다리고 있는데 아이가 차 앞에 멈추더니 힐끔힐끔 웃으면서 뒤돌고 쳐다보더라”라며 “위험하니 비키라고 했지만 (아이는) 비웃으면서 계속 쳐다보고 약 올렸다”고 설명했다.

자전거로 차 앞을 막아선 아이.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그러면서 당시 블랙박스에 담긴 아이 사진을 첨부했다. 사진에는 최근 SBS ‘맨 인 블랙박스’에서 차 앞을 막아섰던 아이와 같은 자세를 취하고 있는 아이 모습이 담겼다. 사진 속 아이가 타고 있는 자전거는 방송에 나왔던 아이 자전거와 색도 같았다.

A씨는 “아이가 도망갈 때 사고가 날 뻔했다”며 “해당 아이를 아는 엄마가 있다면 주의를 시켜주는 게 좋을 것 같다. 정말 위험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 글에는 또 다른 목격담도 등장했다. 한 네티즌은 “인도에서 똑같이 저러더라. 경찰서 가자고 했는데 버티고 있었다”고 했고, 아이를 목격했다는 다른 네티즌은 “마트로 가는 길 건널목에서 저 아이가 내 가방을 계속 건드리고 있더라. (아이에게) ‘뭐 하는 거냐?’고 말하자 바로 도망갔다”는 댓글을 남겼다.

[SBS ‘맨 인 블랙박스’ 캡처]
앞서 지난 13일 SBS ‘맨 인 블랙박스’ 홈페이지에는 ‘도로에서 일어난 자전거 탄 어린아이와의 아찔한 대치’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시됐다.

제보자 B씨는 차량 주행 중 도로 한 편에서 자전거를 타고 달리는 아이를 발견하고 추월하지 않은 채 서행하며 뒤를 따라갔다. 한참을 달리던 이 아이는 B씨 차량 앞을 막아서며 갑자기 멈춰 섰다.

B씨 차량 블랙박스 영상을 보면 초등학생으로 보이는 아이는 뒤를 돌아보며 “잠깐만요 아저씨, 왜 따라다녀요? 아까는 이쪽으로 갔는데 왜 따라와요?”라고 따져 물었다.

B씨는 “이 길이 우회전하는 길”이라고 설명했지만 아이는 “싫어. 안 비켜줄 거예요”라며 끝까지 차량 앞을 막아서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B씨는 좌측으로 피해 우회전을 시도했지만 아이는 차량의 우측으로 질주해 다시금 앞을 막아섰다. 이후에도 이 아이는 한참 동안 B씨를 쳐다보며 움직이지 않았다.




장구슬.김하나(jang.gu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