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자아분열 차준호"…드리핀, '빌런' 세계관의 프리퀄 'ZERO' [퇴근길 신곡]

뮤직비디오 캡쳐

뮤직비디오 캡쳐


[OSEN=장우영 기자] 그룹 드리핀이 ‘빌런’ 서사의 프리퀄로 돌아왔다. 세계관의 서사를 이어주며 더 큰 세계관을 열고, 3부작의 마지막에 대한 기대감을 더 높였다.

드리핀은 1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싱글 ‘Villain : ZERO (빌런 : 제로)’ 타이틀곡 ‘ZERO (제로)’와 뮤직비디오, 수록곡을 공개했다.

이번 ‘Villain : ZERO’는 세 번째 미니앨범 ‘Villain’의 프리퀄로, 드리핀이 펼치고 있는 독창적인 세계관인 ‘빌런’의 과거 서사를 들여다 보며 세계관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줄 앨범이다.

타이틀곡 ‘ZERO’는 ‘Villain’ 세계관 속 자아가 분열되는 주인공의 내면을 겹겹이 쌓인 하모니와 트랩 비트를 통해 묵직한 무드로 표현한 곡이다. 드리핀의 한층 업그레이드된 표현력과 파워풀한 보컬이 곡의 매력을 한껏 극대화했다.

확장 세계관 ‘Villain’z Era’의 프리퀄인 만큼 이분법적대치 구도와 불확정성 원리 이론을 베이스로 연결된 서사의 시작점을 품고 있다. 한계점에 도달한 Insane-Gain의 Distortion Riff가 매력적인 ‘ZERO’는 겹겹이 레이어링 된 Overtone의 조화를 xhdog 입체적인 공격성과 하모니의 이중성을 느낄 수 있다.

특히 ‘ZERO’는 ‘Villain’ 세계관의 시작점인 자아 분열을 표현해 곡의 듣는 재미를 더했다. ‘자아 분열’을 표현한 만큼 뮤직비디오에는 많은 내용이 담겨 있다. 지난 1월 발매한 세 번째 미니앨범 ‘Villain’의 메시지와 이어지면서 더 풍성한 세계관을 완성한다.

멤버 차준호가 실험을 통해 자아 분열을 일으키며 흑화된 또 다른 차준호와 대립, 실험실에 갇힌 멤버들을 찾아 구원하는 내용으로, 곡 전체와 세계관을 관통하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타이틀곡 ‘ZERO’ 외에도 이번 앨범에는 ‘GAME’, ‘Trick and Treat’ 등 모두 3곡이 수록됐다. ‘GAME’은 분열된 자아의 대립을 게임 승자의 이득과 패자의 손실 합이 결국 0이 되는 '제로섬 게임(ZERO-SUM GAME)'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으로, 후렴으로 갈수록 극대화되는 감정선의 변화를 담아냈다. ‘Trick and Treat’은 드리핀의 에너제틱한 래핑과 파워풀한 보컬이 매력적인 노래로, 헤비메탈 사운드와 기타 리프가 더해져 강렬한 분위기를 선사한다.

‘ZERO’부터 ‘GAME’, ‘Trick and Treat’까지, 이번 앨범을 구성하는 3곡은 모두 ‘Villain’ 세계관을 탄탄히 구성하는 요소를 담고 있다. 전작 ‘Villain’과 ‘ZERO’를 통해 세계관을 탄탄히 쌓은 드리핀. 3부작의 마지막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