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영상] 느리지만 계속 진군하는 러시아…"루한스크 점령할 듯"

[영상] 느리지만 계속 진군하는 러시아…"루한스크 점령할 듯"

[https://youtu.be/q7oc-HSuwpk]

(서울=연합뉴스) 우크라이나 침공 초기 고전을 거듭하던 러시아가 동부 지역 공략을 강화하며 전세가 러시아에 유리하게 바뀌려는 조짐이라고 뉴욕타임스(NYT)가 11일(현지시간) 진단했습니다.
우크라이나는 러시아군의 초토화 작전에 맞서 전세를 뒤집을 무기가 충분하지 않고, 서방은 인플레 대란에 유가 급등으로 제 코가 석자인 상황에서 우크라이나에 보내는 관심이 떨어지고 있다는 것인데요.
NYT에 따르면 개전 4개월째 접어든 현재 러시아군은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느리지만 체계적인 진전을 쌓아온 것으로 보입니다.
개전 초기 우크라이나군의 결사 항전에 당황해 수도 키이우 일대에서 물러난 이후 동부 지역으로 전략을 수정하면서 일정 부분 전과를 올린 것인데요.
평지대인 동부 돈바스(도네츠크·루한스크주) 지역에서 화력전이 전개되며 러시아군이 우세를 보이는 한편 우크라이나군은 중무기를 충분히 확보하지 못하면서 러시아군의 초토화 작전에 밀리는 양상입니다.
이런 가운데 미 당국에서는 우크라이나 동부 상황을 어둡게 본다는 진단도 나왔습니다.
워싱턴포스트(WP)는 러시아군이 앞으로 수주 안에 루한스크주 전역을 점령할 가능성이 크다는 미 국방부 고위 당국자의 진단을 전했는데요.
우크라이나 국방부는 러시아군에 맞서 싸울 무기를 시급히 보내 달라고 유럽 국가들에 호소하고 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이봉준·한성은>
<영상 : 로이터·러시아 국방부 텔레그램·트위터 @Gerashchenko_en·우크라이나 국방부 트위터>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성은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