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영상]LPG 730kg 실은 탱크로리의 아찔한 화재…2시간째 진화 중

13일 오전 8시 30분쯤 경기도 포천시 내촌면의 한 도로를 주행 중이던 액화석유가스(LPG)를 실은 5t급 탱크로리 차량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소방당국이 2시간여째 진화 중이다.
운전자는 긴급히 대피, 인명피해 없어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소방당국은 불이 나자 장비 14대와 인력 38명을 동원해 차량을 인근 공터로 옮겨 진화 중이다. 탱크로리를 몰던 운전자는 긴급히 대피하면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13일 오전 경기도 포천시 탱크로리 차량 화재 진압 현장.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2시간 넘도록 화염, 불꽃, 연기 진화
현재 탱크로리 안에 있던 약 730㎏의 LP가스가 연소하면서 계속해서 화염과 불꽃, 연기가 발생하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폭발 사고를 막고, 인근 사당으로 불이 번지지 않도록 긴급하게 집중 진화에 나섰다”고 말했다.
13일 오전 경기도 포천시 탱크로리 차량 화재 현장에서 무인 방수포로 진화하는 모습 .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이 관계자는 “현재까지 연기가 나오고 있는 상황으로 모두 연소할 때까지 안전거리를 유지하며 냉각 중”이라며 “불이 완전히 꺼지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전익진(ijje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