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노터데임대 114년 간 부른 응원가 '딸' 넣어 개사

여학생 입학 허용50주년 기념 '빅토리 마치' "아들•딸 승리 향해 행진"으로 수정

노터데임대학 풋볼구장에 모인 학생 응원단 [노터데임대학 웹사이트]

노터데임대학 풋볼구장에 모인 학생 응원단 [노터데임대학 웹사이트]

미식축구로 유명한 180년 전통의 가톨릭 명문 사립 노터데임대학이 114년간 불러온 유명 응원가 가사에 뒤늦게 '딸'을 포함했다.
 
노터데임대학은 3일 공지문을 통해 "오늘의 노터데임대학을 만드는 데 기여한 여성들의 공로를 기리기 위해 대학의 상징적인 응원가 '빅토리 마치'(The Victory March) 가사 일부분을 수정했다"고 밝혔다.
 
응원가 끝부분에 나오는 "그녀(성모 마리아)의 충성스러운 아들들이 승리를 향해 진군하는 동안"이 "그녀의 충성스러운 아들•딸들이 승리를 향해 행진하는 동안"으로 바뀌었다.
 
존 젠킨스 노터데임대학 총장은 노터데임대학이 여학생 입학을 처음 허용한 지 50주년 되는 해를 기념하기 위해 전날 개최한 '골든 갈라 디너'에서 수정된 '빅토리 마치' 가사를 처음 공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터데임대학은 1842년 남자대학으로 설립됐으며 130년 만인 지난 1972년부터 학부 여학생을 선발하기 시작했다. 현재 여학생 비율은 49%에 달한다고 대학 측은 밝혔다.
 
'빅토리 마치'는 미국에서 가장 잘 알려진 대학 응원가 중 하나로 손꼽힌다.
 
이 노래는 노터데임대학 졸업생 마이클 시아•존 시아 형제가 1908년 작사•작곡해 1909년부터 널리 불리기 시작했고 100년 이상이 지난 지금 대학 스포츠 이벤트의 빼놓을 수 없는 핵심 요소가 됐다. 1920년 한 차례 가사 일부가 수정됐고 1928년 저작권을 등록했다.
 
한편 노터데임대학은 '빅토리 마치' 개사 외에도 대학 본관으로 이어지는 캠퍼스 중앙광장 '메인 서클'을 여성이 노터데임대학에 끼친 막대한 영향력을 표현하고 기리는 공간으로 재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변화의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시카고=연합뉴스 김 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