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에베레스트 등 4개봉 쓰레기 33t 수거…시신 2구도 수습

에베레스트 등 4개봉 쓰레기 33t 수거…시신 2구도 수습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네팔군이 이끄는 청소팀이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 등 4개 봉에서 쓰레기 33t을 수거하고, 시신 2구를 수습했다고 현지 매체들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네팔군은 지난 두 달간 92명의 청소팀이 참여한 '2022 산악 청소 캠페인'의 결과를 보고했다.
청소팀은 4월 5일부터 에베레스트봉(해발 8천848m), 로체봉(8천516m), 칸첸중가봉(8천586m), 마나슬루봉(8천163m) 등 4개 봉에서 쓰레기를 수거했다. 시신 2구는 현지 경찰이 넘겨 신원을 확인 중이다.
이들이 주운 쓰레기는 찢어진 텐트와 산소통, 밧줄, 알루미늄 사다리와 같은 등산 장비부터 빈 깡통과 병, 플라스틱까지 다양했다.
네팔군은 2019년부터 관광청, 셰르파(산악가이드) 등과 함께 해마다 에베레스트 봉 등에서 청소 작업을 벌이고 있다.
2019년에는 11t, 2020년에는 27.6t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네팔 정부는 등반팀에게 보증금을 받았다가 8㎏ 이상 쓰레기를 가지고 내려오면 환급해주는 제도를 2014년부터 도입했지만, 환급률이 낮은 실정이다.
이번처럼 청소 작업 중 시신도 종종 수습된다.
2019년 에베레스트봉 청소 캠페인 때도 셰르파들이 쿰부빙벽 등에서 쓰레기를 주우려 눈을 치우다 시신 4구를 발견했다.
에베레스트에서는 지금까지 총 300명 이상 등산가가 숨졌고 상당수 시신이 빙하나 눈 밑에 묻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noano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성혜미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