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세븐틴, 컴백했다 하면 '커리어 하이'..전 세계 'HOT'하게 달군 'Face the Sun' 활동 마무리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승훈 기자] 그룹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이 전 세계를 ‘HOT’하게 달궜다.

세븐틴은 지난 5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정규 4집 ‘Face the Sun’(페이스 더 선)의 타이틀곡 ‘HOT’(핫) 공식 활동을 마쳤다. 궁극적으로 ‘태양’이 되겠다는 강한 의지를 담긴 타이틀곡 ‘HOT’으로 강렬한 칼군무를 선사, 세븐틴만의 매력으로 전 세계를 물들였다.

#세븐틴의 야심 담긴 ‘Face the Sun’으로 또 한 번 ‘커리어 하이’

세븐틴은 국내 각종 음반 차트를 ‘올킬’하며 강력한 음반 파워를 입증했다. 정규 4집 ‘Face the Sun’은 한터 주간 음반 차트(2022.05.23~2022.05.29 집계 기준)에 이어 5월 월간 음반 차트에서도 1위를 석권했고, 가온차트 22주차(2022.05.22~2022.05.28 집계 기준) 앨범 차트와 소매점 앨범 차트 1위, 타이틀곡 ‘HOT’은 BGM 차트 1위를 차지하며 3관왕에 올랐다.

‘Face the Sun’은 첫날 175만 장 이상을 판매하며 전작 미니 9집 ‘Attacca’(아타카)의 초동 판매량(발매 후 일주일간 음반 판매량)을 단 하루 만에 넘어섰다. 이 기세를 몰아 ‘Face the Sun’은 초동 판매량 206만 7,769장을 기록, 초동 ‘더블 밀리언셀러’(판매량 200만 장 이상) 타이틀을 거머쥐며 올해 발매된 앨범 가운데 초동 판매량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

세븐틴은 세상에 유일하고도 막대한 영향력을 끼치는 ‘태양’과 같은 존재가 되겠다는 야심을 솔직하게 담아 낸 신보로 신기록을 세웠다. 특히 K-팝 역사상 앨범 발매 첫날 100만 장 이상 판매량을 기록하고, 초동 ‘더블 밀리언셀러’를 달성한 아티스트는 방탄소년단과 세븐틴 뿐이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글로벌 차트 휩쓴 ‘Face the Sun’…외신도 일제히 주목했다

세븐틴은 글로벌 차트도 휩쓸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Face the Sun’은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필리핀, 브라질 등 총 22개 국가/지역 1위를 포함해 총 40개 국가/지역 TOP 10에 올랐고, 타이틀곡 ‘HOT’은 아이튠즈 송 차트에서 멕시코, 싱가포르 등 총 26개 국가/지역 1위를 포함해 총 34개 국가/지역 TOP 10을 차지했다.

일본 최대 음원 사이트인 라인뮤직에서는 신보 발매 직후 데일리 앨범 차트와 음원 차트 1위를 달성했고, 주간 앨범 차트까지 정상을 휩쓰는 저력을 보여주며 세븐틴의 파급력을 재차 입증했다.

세븐틴의 신보에 외신도 일제히 주목했다. 지난달 27일과 28일(현지 시간) 미국 빌보드(Billboard)와 영국 유력 일간지 가디언(The Guardian), 영국 유명 매거진 데이즈드(DAZED) 등은 ‘이번 주에 꼭 들어야 할 앨범’으로 세븐틴의 ‘Face the Sun’을 꼽았고, 신보에 대해 소개하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전 세계 K-팝 신에서 가장 ‘HOT’한 아티스트’ 세븐틴은 세 번째 월드투어 ‘SEVENTEEN WORLD TOUR [BE THE SUN]’으로 전 세계 팬들을 찾아 간다. 오는 25~26일 양일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북미와 아시아 아레나 투어, 그리고 11~12월 일본의 돔 투어(6회)까지 펼친다.

/seunghun@osen.co.kr

[사진]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이승훈(seunghu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