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박지원 "민주당 오래 싸우진 말라…바보야! 문제는 경제야"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 [국회사진기자단]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은 3일 6·1 지방선거 참패 후 후폭풍을 겪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오래 싸우지는 말라"며 "진짜 싸움은 밖에, 민생, 경제에 있다"고 말했다.

박 전 원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대선과 지선에서) 2연패 한 민주당이 내부 총질에 혼연일체가 되어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 국민의힘은 겸손해야 하지만 민주당은 국민만 생각하고 피 터지게 싸울 때"라며 "패배한 정당은 항상 싸우면서 길을 찾고 희망을 찾는다"고 말했다.

박 전 원장은 "보수는 패배하면 반성도 백서도 없이 구렁이 담 넘어 가듯 지나가고, 진보는 싸우고 백서 내면서 전열을 정비한다"며 "DJ도 패배하고 물러났다"고 했다.

그는 "그러나 오래 싸우진 말라"며 "진짜 싸움은 밖에, 민생, 경제에 있다. '바보야! 문제는 경제야'"라고 적었다.

지방선거에서 국민의힘에 참패한 민주당은 패배 책임을 둘러싼 내부 충돌이 차기 당권 싸움으로 번지며 계파 갈등이 표면화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이날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와 중진 의원들은 간담회를 열고 지방선거 패배 및 비대위 총사퇴 이후 당 수습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오영환 원내대변인에 따르면 이 자리에서 중진 의원들은 어려운 당 상황 속에 당내 통합과 단결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모으며 당의 현재 상황에 대한 냉정한 평가와 철저한 쇄신이 있어야 한다는 데 공감대를 이뤘다.



정혜정(jeong.hyejeo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