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화제의 ‘신동빈 신발’ 브랜드 제품, 세븐일레븐서 한정 판매

2일 오전 서울 중구 세븐일레븐 소공점에서 모델들이 세븐일레븐과 친환경 패션 브랜드 엘에이알(LAR)이 컬래버래이션을 통해 선보인 '지구 스니커즈 세븐일레븐 스페셜 에디션'을 홍보하고 있다. 연합뉴스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신어 유명해진 친환경 브랜드 ‘엘에이알(LAR)’과 손잡고 한정판 스니커즈를 내놨다.

세븐일레븐은 LAR의 한정판 ‘지구 스니커즈 세븐일레븐 스페셜 에디션’을 단독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2000켤레 한정 판매되는 이번 스페셜 에디션은 99% 친환경 소재로 제작된 상품으로, 한 켤레에 약 7.5개의 페트병(500㎖)이 사용됐다. 가격은 7만9000원이다.

해당 상품은 세븐일레븐 애플리케이션에서 구매할 수 있고, 택배로 배송받거나 지정한 점포에서 받으면 된다.

앞서 LAR 브랜드는 신동빈 회장이 착용해 유명세를 탔다. 지난해 10월 배상민 롯데 디자인경영센터장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에 신 회장과 서울 이태원동 ‘구찌 가옥’ 매장을 방문한 사진을 올렸고, 사진 속 신 회장이 착용한 운동화가 LAR의 제품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았다.

사진이 공개된 후 브랜드 전체 매출 역시 크게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루 평균 200만원 선이었던 매출은 5000만원으로 25배가량 뛴 것으로 전해졌다.




장구슬(jang.gu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