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우리말 바루기] ‘예쁘다’와 ‘이쁘다’

일상에서 자주 사용하는 말 중에서도 표준어로 인정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사전에도 등재되지 않는다. 이런 말들 중의 하나가 ‘이쁘다’였다.  
 
예전에는 표준국어대사전에서 ‘이쁘다’를 찾으면 ‘예쁘다의 잘못’이라고 나왔다. 어떤 지역의 사투리라기보다 발음상의 변이 또는 오류로 봤다. 2015년 12월 복수표준어가 됐다.
 
생긴 모양이 아름다워 눈으로 보기에 좋다, 행동이나 동작이 보기에 사랑스럽거나 귀엽다는 뜻으로 ‘예쁘다’와 함께 ‘이쁘다’도 사전에 올랐다.  
 
‘예쁘장스럽다, 예쁘디예쁘다’만 표준말로 인정하던 것도 바뀌었다. ‘이쁘다’가 표준어가 되면서 ‘이쁘장스럽다, 이쁘디이쁘다’ 등 관련 낱말들도 당당하게 쓸 수 있게 됐다.  
 
국립국어원에서 현실과 동떨어진 부분을 수용하겠다며 일상생활에 뿌리내린 단어들을 표준어로 포함시킨 결과다. 한 예로 예전에는 ‘오손도손’은 인정하지 않고 ‘오순도순’만 맞는 말로 정했지만 이제는 ‘오순도순’도 표준어가 됐다. 두 말이 복수표준어라기보다는 ‘오순도순’이 ‘오손도손’에 비해 큰 느낌을 준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