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걸그룹 우아 나나, '범죄도시 장이수' 박지환과 의외의 만남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나영 기자] 'Z세대 아이콘' woo!ah!(우아!)의 나나가 영화 '범죄도시2'와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서 신스틸러로 활약 중인 배우 박지환을 만났다.

유튜브 채널 '디글'은 지난 24일 woo!ah!(우아!)의 나나가 MC를 맡은 '누구세요?' 배우 박지환 편을 공개했다. 나나는 오프닝에서 영화 '범죄도시' 장이수의 명대사를 따라해 미소를 불렀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나나는 남다른 공감 능력을 바탕으로 인터뷰이 박지환을 샅샅이 파헤쳤다. 특히 나나의 자연스러운 진행 실력이 박지환의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했다. 

나나와 박지환의 티키타카는 이날 인터뷰의 킬링 포인트였다. 나나는 자신의 연기가 애드리브 같았냐는 박지환의 질문에 "명장면은 자연스러움이 생명이라며 애드리브였을 것 같다"라고 정답을 말해 박지환을 놀라게 했다. 또 '변덕이 미덕이다'라는 박지환의 좌우명에 공감하면서 "변덕 또한 경험이 되고, 나의 성장 밑거름이 된다고 생각한다"라고 자신의 뚜렷한 주관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나나는 제주도가 배경인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서도 활약 중인 박지환과 제주도 방언 퀴즈를 맞혔다. 나나는 '배린다', '뭐랭골맨', '도새기' 등 제주도 방언의 뜻을 척척 맞혔고, '연기돌'답게 제주도 방언의 억양을 잘 살려 박지환의 감탄을 자아냈다. 

나나의 남다른 인싸력도 웃음을 자아내는 요소였다. 나나는 'MZ세대 대표 주자'답게 박지환과 숏폼 플랫폼에서 유행 중인 샤카보 챌린지를 진행했다. 나나는 박지환의 엉뚱한 매력에 웃음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특유의 아우라를 발산하며 박지환은 물론 시청자들까지 사로잡았다. 

한편, 유튜브 채널 '디글'의 인터뷰 콘텐츠 '누구세요?'의 MC로 활약하고 있는 나나의 그룹 woo!ah!(우아!)는 오는 6월 9일 첫 미니앨범 'JOY'를 발매하고 팬들을 만난다.

/nyc@osen.co.kr

[사진] 유튜브 채널 '디글' 캡처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