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배트맨 첫 등장한 DC 만화책, 미국서 22억원에 낙찰

1939년에 발간본, 골딘옥션서 174만달러에 팔려

배트맨 첫 등장한 DC 만화책, 미국서 22억원에 낙찰
1939년에 발간본, 골딘옥션서 174만달러에 팔려



(서울=연합뉴스) 오진송 기자 = 슈퍼영웅 캐릭터 '배트맨'이 처음으로 등장한 83년 전 만화책이 22억원에 팔렸다고 UPI 통신 등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만화책은 1939년에 발간된 디텍티브 코믹스(DC) 27권 중 하나로, 배트맨은 여기에 처음 등장해 유명해지기 시작했다.
이날 미국 경매 업체 골딘 옥션에서 이 만화책은 174만 달러(약 22억1천763만 원)에 낙찰됐다.
골딘 측은 "(이 책의) 단 여섯 쪽으로 배트맨 신화가 시작돼 전설이 됐다"고 말했다.
경매에 앞서 켄 골딘 회장은 "이 책은 만화책의 성배(聖盃) 중 하나로 여겨진다"면서 "또 배트맨이 시작된 곳이자, 슈퍼영웅 열풍을 불러일으킨 책"이라고 CNN 방송에 말했다.
그는 이어 "이 책이 나오면서부터 배트맨은 단순한 캐릭터에 머물지 않았다"면서 "배트맨은 사람들이 우러러보는 상징으로 진화했다"고도 덧붙였다.
앞서 2020년 경매에서는 DC 27권 중 또 다른 하나가 150만 달러(19억원)에 낙찰된 적이 있다.
dindo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진송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