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개막일부터 '빅뱅'...'디펜딩 챔프' 디알엑스-'전통 강호' 담원 격돌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고용준 기자] 두 번째 스테이지기 시작된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가 개말일부터 빅매치의 연속이다. 지난 대회 준우승팀 온 슬레이어스와 마루 게이밍이 개막전을 '디펜딩 챔피언' 디알엑스와 '꾸준함의 대명사' 담원 기아가 '2022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2' 개막일에 대결한다.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2에는 지난 스테이지1에서 우승을 차지한 디알엑스와 준우승팀인 온 슬레이어스, 4강에 들었던 담원 기아를 비롯해 스테이지1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던 마루 게이밍과 WGS X-IT이 또 다시 출전한다. 오픈 예선을 통과한 대전하나 CNJ, 스피어 게이밍, 타르타로스가 스테이지2 출전권을 따내면서 기존 강호들과 대결을 펼친다. 

21일 열리는 개막전에서는 온 슬레이어스와 마루 게이밍이 대결한다. 처음 출전한 스테이지1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면서 일약 강호로 떠오른 온 슬레이어스는 인원 변동 없이 기존 선수들로 출전한다. 마루 게이밍은 '광어' 정해도와 '델타' 이준형이 팀을 떠나면서 공백이 생겼지만 팀 T5 출신 '무브즈' 박준서와 담원 기아 출신 '정하이' 이정하를 영입해 충원했다.

같은 날 두 번째 경기에서는 '디펜딩 챔피언' 디알엑스와 전통 강호 담원 기아가 대결한다. 2021년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3에서 우승한 뒤 2022년 스테이지1까지 석권하면서 한국 최강임을 입증한 디알엑스는 3연속 우승에 도전장을 던졌다. 담원 기아는 '인트로' 강승균, '유진' 김수영, '정하이' 이정하의 빈 자리를 '방난' 정민우, '헤이트' 이예훈이 메우면서 변화를 줬다. 

2일차인 22일에는 스테이지2 예선을 통과한 세 팀이 첫 선을 보인다. 대전하나 CNJ는 WGS X-IT와 대결을 펼치며 스피어 게이밍은 타르타로스와 맞붙는다. 새로 합류한 세 팀이 어떤 경기를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2022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2 본선은 4주 동안 진행되며 1주차와 2주차는 토요일부터 화요일까지, 3주차와 4주차는 토요일부터 월요일까지 열린다. 하루 두 경기씩 진행되며 모든 경기는 3전 2선승제로 펼쳐진다.

플레이오프만 관객 입장을 허용했던 스테이지1과 달리 스테이지2는 본선부터 팬들의 현장 관전이 가능하다. 스테이지2 본선 티켓은 티켓링크에서 온라인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경기 당일 저녁 8시에 마감된다. 관람 티켓은 본선, 플레이오프, 준결승/결승 등 총 3번에 걸쳐 판매될 예정이다.

이번 챌린저스 스테이지2 본선부터 오프라인 관전이 가능해지면서 팬들의 반응도 뜨겁다. 개막일인 21일 펼쳐지는 온 슬레이어스와 마루 게이밍, 디알엑스와 담원 기아의 경기에 대한 예매가 진행됐고 전석 매진됐다. / scrapper@osen.co.kr


고용준(scrapper@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