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스트로 문빈, "입대한 MJ 빈자리? 에너지 업 시키기 위해 노력"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승훈 기자] 그룹 아스트로(차은우, 문빈, MJ, 진진, 라키, 윤산하) 멤버 문빈이 최근 입대한 MJ의 빈자리를 아쉬워했다. 

16일 오후 온라인을 통해 아스트로 세 번째 정규앨범 'Drive to the Starry Road'(드라이브 투 더 스태리 로드)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아스트로 문빈은 메인보컬인 MJ가 지난 9일 입대하면서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어떤 노력을 했는지 묻자 "MJ 형이 팀 내에서 맏형이자 메인보컬이자 해피바이러스 등 맡고 있는 게 많았다. 다재다능한 형이었는데, MJ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우리끼리 에너지를 업 시켜서 신나고 재밌게 활동하려고 노력했다. 무대 보실 때도 우리의 에너지를 느끼실 수 있도록 다섯 명의 멤버들이 노력했으니까 지켜봐주시면 좋겠다"고 대답했다. 

특히 아스트로 막내 윤산하는 입대 전 MJ의 응원에 대해 "MJ 형과 단둘이 이야기했던 적이 있다"면서 "'막내로서 지금까지 잘 해주고 있다', '내가 가도 분위기를 잘 살려라'라고 해줬다. 7년간 형다운 모습을 처음 본 것 같다. 그래서 나도 형한테 '잘 다녀와라'라고 말했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아스트로는 오늘(1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정규앨범 'Drive to the Starry Road'(드라이브 투 더 스태리 로드)를 발매한다. 

/seunghun@osen.co.kr

[사진] 판타지오


이승훈(seunghu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