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당분간 비 없이 건조한 날씨…내일까지 아침 쌀쌀, 낮엔 더워

13일 인천국제공항 하늘정원 유채꽃밭에서 나들이를 즐기는 시민들 위로 비행기가 지나고 있다.   연합뉴스
전국이 대체로 맑고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당분간 빗방울을 구경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16일까지 아침은 쌀쌀하고 낮엔 비교적 덥겠고, 그 후 기온이 꾸준히 올라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25일까지 한국이 고기압 영향권에 들면서 강수 예보가 전무하다. 전국적으로 가끔 구름 많은 가운데 대체로 맑은 하늘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됐다. 16~17일도 고기압 영향을 받아 전국 각지에서 구름을 찾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사라진 비 소식에 대기가 매우 건조한 곳이 늘어나고 있다. 먼저 건조 특보가 내려진 서울(서북권 제외)과 일부 경기·충청 내륙뿐 아니라 15일 오전 10시부터 경상·전라·충청 지방 곳곳에 특보가 추가 발령됐다. 다른 내륙 지역도 점차 건조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기 때문에 화재 예방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15일 10시 기준 건조특보 발효 현황. 자료 기상청
다만 미세먼지 수준은 그리 높지 않은 편이다. 15일과 16일 모두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예고됐다. 하늘은 바짝 말라있지만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가 쉽게 축적되지 않는 것으로 분석됐다.

아침 기온은 16일까지 10도 내외로 평년(최저 10~15도)보다 낮을 전망이다. 중부 내륙 기온은 5도 안팎까지 떨어져 꽤 쌀쌀하겠다. 특히 강원 내륙·산지엔 이날 새벽~아침 서리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이 지역 농가는 냉해가 없도록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하지만 16일 낮부터 따뜻한 남서풍이 불어오면서 기온은 차차 오르겠다. 이날 최고기온은 15일보다 1~3도 높고, 17일 최고기온도 전날 대비 1~3도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16일 아침 기온은 6~14도, 낮 기온은 20~27도로 예보됐다. 17일은 최저 8~16도, 최고 22~27도다. 당분간 내륙 지방 중심으로 일교차가 15~20도로 매우 크기 때문에 면역력이 쉽게 약해질 수 있다. 기상청은 "건강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16~17일 강원 산지를 중심으로 순간풍속 초속 20m 안팎의 강한 바람이 불 수 있다. 시설물 관리와 혹시 모를 안전사고에 대비하는 게 좋다. 16일 밤에서 17일 아침 사이엔 서해 중부 해상에 바다 안개가 낄 것으로 보여 해상 안전사고를 조심해야 한다.



정종훈(sakeho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