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문화원 ‘K팝 댄스 나이트’…AAPI 문화유산의 달 기념

13일 링컨센터와 공동 진행

뉴욕한국문화원이 링컨센터와 공동으로 오는 13일 오후 7시30분, 링컨센터 데이비드 루벤스타인 아트리움에서 한인 DJ KDOTLIM(케빈 임)이 이끄는 ‘K팝 댄스 나이트’를 개최한다.
 
지난 3월과 4월에 이어 마지막으로 개최되는 ‘K팝 댄스 나이트’는 아시아·태평양계(AAPI) 문화유산의 달인 5월을 기념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더욱 의미가 있다. 이번 행사에선 AAPI 테마에 맞춰 범아시아적인 다양한 K팝 곡들로 플레이리스트를 구성해 특별한 댄스파티를 선보일 예정이다.  
 
DJ 임은 2005년부터 뉴욕에서 활발한 활동을 해 왔고, 전설적 클럽 벙갈로우 8(Bungalow 8)에서 공연하는 등 주목받고 있는 DJ다. 이번 행사에선 케이팝 안무를 배워보는 시간도 마련돼 있는데, K팝 커버댄스 그룹 YCS-K팝 팀이 강습을 맡을 예정이다.  
 
‘K팝 댄스 나이트’의 관람은 무료지만, 선착순으로 입장이 마감된다. 모든 관람객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 증명서를 제시해야 하고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자세한 정보는 문화원 웹사이트(koreanculture.org)및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뉴욕총영사관은 전임 조윤증 문화원장의 임기가 지난달 30일로 종료돼 최현승 문화홍보관이 지난 1일부터 직무대행을 맡는다고 밝혔다.  

김은별 기자 kim.eb@koreadailyn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