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세븐틴, 어린이날 특집 ‘준우승 운동회’ 열었다..깜짝 반전까지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지민경 기자] 그룹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이 자체 콘텐츠 ‘고잉 세븐틴’에서 어린이날 특집 운동회를 열었다.

지난 4일 오후 9시 세븐틴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된 ‘고잉 세븐틴(GOING SEVENTEEN)’의 ‘EP.47 준우승 운동회 #1 (Runner-Up Sports Day #1)’에서는 세븐틴이 기상천외한 운동회로 재미를 더해 ‘K-팝 최고의 자체 콘텐츠’의 매력을 극대화했다.

이번 에피소드는 1등 대신 2등, 즉 준우승을 해야 우승하는 콘셉트로, 지난해 공개된 ‘EP.2 드립 : 고잉 컴퍼니 #2’에서 디노가 낸 아이디어가 반영됐다.

세 팀으로 나뉜 세븐틴은 첫 번째 경기 종목으로 미션 계주를 진행했다. 조슈아는 ‘무한도전’을 오마주한 ‘EP.39 무모한 고잉 #2’에서 선보였던 독특한 달리기 자세로 눈길을 끌었고, 이를 본 멤버들은 “조슈아는 ‘고잉 세븐틴’만 오면 사람이 변한다”라며 놀라워했다.

두 번째 종목인 배구 경기에서는 디노가 볼 보이가 돼 남다른 존재감을 뽐냈고, 도겸이 온몸을 날린 날렵한 수비로 웃음을 자아냈다.

다음 경기를 준비하던 세븐틴은 서로 눈빛을 주고받으며 수상한 분위기를 풍겼다. 알고 보니 이번 에피소드에는 깜짝 반전이 숨겨져 있었다. 준이 준우승해야 멤버 모두에게 선물이 주어지는 규칙이 적용된 것. 영상 말미 준 몰래 상의해 승부를 가린 세븐틴의 모습이 포착돼 이어질 다음 에피소드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한편, 세븐틴의 자체 콘텐츠 ‘고잉 세븐틴’은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세븐틴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mk3244@osen.co.kr

[사진]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지민경(mk324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