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데뷔 7년 차에 첫 정규앨범 낸 임영웅…이적·정재일도 참여

가수 임영웅이 데뷔 7년차에 첫 정규 앨범 'IM HERO'를 냈다. 사진 물고기뮤직

데뷔 7년 차에 처음으로 정규 앨범을 내고, '미스터트롯'으로 스타가 된 지 2년이 지나서야 첫 단독콘서트를 연다. 가수 임영웅(31)의 이야기다.

2일 오후 6시 첫 정규앨범 '아임 히어로(IM HERO)' 공개에 앞서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연 임영웅은 "팬들도 저도 오래 기다린 앨범이라, 정말 떨리고 설렌다"며 "드디어 팬 여러분을 직접 만나볼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간담회는 사전 제작된 16분 13초 분량의 영상을 유튜브로 공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4분 37초 분량의 신곡 '다시 만날 수 있을까' 뮤직비디오에, 9분 남짓의 질의응답을 더했다.

이적·정재일 참여 타이틀곡, '우리들의 블루스' OST도
가수 이적이 작사·작곡한 타이틀곡 '다시 만날 수 있을까', 드라마 OST로 선공개된 '우리들의 블루스', 설운도가 참여한 '사랑해요 그대를', 지난해 연말 KBS 특집 '위 아 히어로'에서 공개한 '사랑해 진짜' 등 총 12곡이 앨범에 담겼다.

임영웅은 "정규앨범은 처음이라 열심히 준비했고 다채로운 곡을 담으려고 노력했다"며 "완벽한 만족은 없지만, 최선을 다했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의 음악 작업에는 '오징어 게임' 음악감독으로도 유명한 정재일 감독도 참여했다. 파리에서 제작한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는 3일 오전 8시 공개 예정이다.

본인도 실패한 '피켓팅'… "앞으로 더 좋은 기회 많이"
임영웅은 '피켓팅'으로 불리는 콘서트 티켓팅을 하기 위해 애쓰는 팬들을 오마주해 유튜브에 부캐 '임영광'으로 본인의 콘서트 티켓팅에 실패하는 영상을 찍어 올리기도 했다. 임영웅 유튜브 캡쳐

오는 6일 고양 킨텍스를 시작으로 7월 말까지 창원·광주·대전·인천·대구 등지에서 전국투어 공연도 예정돼있다. 임영웅은 "'피켓팅'(피 튀기는 티켓팅)이라고, 어렵게 예매한다고 들어서 모두 더 책임감 가지고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며 "스케일과 내실, 즐거움을 갖춘 콘서트를 즐기고, '진짜 잘 놀다간다' '다시 보고싶다' 생각 들게끔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튜브 채널을 통해 부캐 '임영광'으로 임영웅 콘서트 티켓팅을 시도했다가 실패하는 영상을 공개하기도 했던 임영웅은 티켓팅에 실패한 팬들을 향해 "너무 슬퍼하지 마시고, 앞으로 더 좋은 기회 많이 생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거리두기 완화 뒤 열리는 이번 콘서트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던 지난 2년 간 금지됐던 함성·떼창을 자유롭게 할 수 있는 공연이 될 전망이다. 지난달 18일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함성·떼창 금지'가 처벌 대상이 아닌 권고 수칙으로 바뀌었다. 임영웅은 "그간 마음껏 떼창도 못 하고 소리도 못 질렀는데, 전국투어 콘서트를 통해서 팬 여러분과 마음껏 웃고 소리 지르고, 떼창하고 가까이서 뵙는 게 소원"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지난해 12월 공식 응원봉을 처음 판매한 임영웅은 전국투어 콘서트를 앞두고 지난 1일 유튜브를 통해 '응원봉 애플리케이션 사용 매뉴얼'을 영상으로 만들어 올리는 등 콘서트 관객들을 염두에 둔 콘텐트를 꾸준히 공개하고 있다.

2016년 데뷔해 2020년 TV조선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 트롯'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전국구 스타가 된 임영웅은 공식 팬커뮤니티인 다음카페 '영웅시대' 회원 수 17만명, 유튜브 구독자 133명을 넘길 정도로 큰 팬덤을 가지고 있다. 2020, 2021년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비롯해 멜론 뮤직어워드, 서울가요대상,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골든디스크 어워즈, 가온차트 뮤직 어워드 등 국내 각종 대중음악 시상식에서 트로피를 차지하며 국내 남성 트로트 가수 중 최고 인기를 구가하는 중이다. 임영웅은 "전국투어 콘서트에 집중하면서 팬 여러분과 가까이 보고 소통하고 싶다"며 "앞으로 가수로서 늘 변함없이 진심으로 노래하는 아티스트가 되고, 개인적으로는 건강하고 행복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정연(kim.jeongye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