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방역 모범국' 대만도 이젠 점진적 위드 코로나로

사흘째 하루 확진자 1만명대

'방역 모범국' 대만도 이젠 점진적 위드 코로나로
사흘째 하루 확진자 1만명대


(타이베이=연합뉴스) 김철문 통신원 = 방역 모범국으로 꼽히는 대만에서 코로나19 환자가 사흘 연속 1만명선을 넘어선 가운데 대만 당국이 '위드 코로나'(코로나19와의 공존) 정책을 점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중국이 칭링'(淸零·제로 코로나)을 포기하지 않고 '경제수도' 상하이 등의 도시 봉쇄를 지속하는 가운데 대만은 세계적인 추세인 위드 코로나 쪽으로 무게중심을 옮기고 있어 관심이 쏠린다.

1일 연합보와 자유시보 등 대만언론에 따르면 대만 보건당국은 전날 신규환자가 모두 1만5천149명으로 이중 지역사회 감염 환자는 1만5천33명, 해외 유입 환자는 116명, 사망자는 3명이라고 밝혔다.
사망자는 북부 지룽(基隆)의 60대 여성 1명과 80대 남녀 각각 1명 등 3명으로 이들은 기저질환이 있어 기본 백신 접종을 완료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천스중(陳時中) 위생부장(장관)은 전날 대만 내 확진자가 29일(1만1천974명)에 비해 25.5% 정도 늘었지만 아직 최고점을 기록하지 않아 앞으로 지속적으로 늘어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역학 조사의 간소화, 경증 환자 분리, 실시간 약품 분배, 백신 접종을 통한 집단 방어력 구축이 가장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로나19를 에볼라바이러스병,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등이 포함된 최고 등급인 5급 법정전염병에서 4급 법정전염병으로 낮추자는 쑤이런(蘇益仁) 전(前) 질병관제국장의 발언에 대해 등급 조정은 고려하고 있다면서도 실시 시기와 관련해서는 좀더 관찰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천 부장은 또 앞으로 마스크 착용 해제와 관련해서는 코로나 상황의 변화에 따라 일부 상황에서 마스크의 강제 착용을 하지 않는 것으로 가닥을 잡고 있다고 전했다.
쑤전창 대만 행정원장(총리)은 이날 보건당국의 방역 확대회의 참석을 앞두고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대만은 중국과 같은 거친 도시 봉쇄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일부 국가의 어쩔 수 없이 선택한 위드 코로나가 아닌 한 걸음씩 나가는 계획적인 방역을 지향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야당 국민당의 롄성원(連勝文) 부주석은 오는 11월 하순에 실시될 지방선거를 위해 정부가 위드 코로나를 결정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대만 당국은 지자체장과 방역 전문가 등과 2차례 회의를 거쳐 지난달 26일부터 대만 내 자가격리 대상자의 격리기간을 3일간의 자가격리와 4일간의 자율관리로 단축 변경한다고 밝혔다.
다만 국외 입경자의 경우에는 이전과 같이 10일간의 자가 격리와 7일간의 자율관리를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30대 남성 우(吳)모 씨는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정부의 위드 코로나 시행 속도가 다소 빠르다는 느낌이 있지만, 대만 내 백신 접종이 어느 정도 이뤄져서 특별한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5월 코로나19 확산 당시와는 달리 이번에는 회사에서 팀을 나눈 교차근무와 재택근무 등을 지시하지 않아 평소와 같이 정상적으로 일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다만 중국의 도시 봉쇄로 인해 회사 업무에 차질을 빚고 있다고 설명했다.
초등학생 자녀가 있는 40대 여성 장(張)모 씨는 자녀의 같은 반 아이의 확진으로 자가 격리 중이라면서 자녀가 6∼11세의 백신 미접종으로 인해 등교 수업과 온라인 수업을 오가는 생활을 계속하고 있어 학습의 질이 우려된다고 밝혔다.
20대인 대학생들은 백신 3차 접종을 마치고 마스크를 착용하면 일상생활을 굳이 제한할 필요가 없다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한편 대만의 백신 접종률은 1차와 2차가 각각 84.82%, 80.08%이며, 3차는 59.58%로 집계됐다.
대만에서는 전날까지 확진자 11만5천883명, 사망자 865명이 각각 나왔다.

jinbi100@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철문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