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중국 베이징 신규감염자 54명…봉쇄 관리구역 1곳 추가

2차 전수검사서 14건 양성…오늘까지 3차 검사 노동절 연휴 방역 강화…상하이 신규감염자 9천명대 유지

중국 베이징 신규감염자 54명…봉쇄 관리구역 1곳 추가
2차 전수검사서 14건 양성…오늘까지 3차 검사
노동절 연휴 방역 강화…상하이 신규감염자 9천명대 유지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노동절 연휴(4월30일∼5월4일)가 시작된 중국 베이징의 신규 감염자가 54명 발생하며 확산세를 이어갔다.
30일 베이징시 질병예방통제센터에 따르면 전날 베이징에서 신규 감염자가 54명(무증상 감염자 6명 포함)으로 확인됐다.
최근 날짜별로 보면 22일 6명, 23일 22명, 24일 19명, 25일 33명, 26일 34명, 27일 50명, 28일 49명, 29일 54명 등이었다.
베이징시는 지난 27∼28일 인구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12개 구에서 전 주민을 대상으로 실시한 2차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14개의 검체가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베이징시는 지난 29일부터 이날까지 3차 PCR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신규 감염자는 당분간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필수적인 사유가 아니면 거주 단지 밖으로 나가지 못하도록 한 관리·통제구역도 지난 25일 차오양구 1곳, 26일 퉁저우구 2곳과 펑타이구 1곳, 27일 차오양구 2곳 등 6곳이 지정된 데 하이뎬구 1곳이 이날 추가로 지정됐다. 이들 관리·통제구역에서 현재 361개 건물이 봉쇄 관리를 받고 있다.
관리·통제구역에선 식당, 영화관, 도서관, 미술관, 박물관, 노래방, PC방 등은 문을 열지 못한다. 다만 기본 생필품을 판매하는 상점과 슈퍼마켓, 병원 등은 정상적으로 운영된다.
베이징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노동절 연휴 기간 영화관 운영과 각종 공연 프로그램을 임시 중단하도록 했다.
한편 전날 상하이의 신규 감염자 수는 1만181명(무증상 감염 8천932명 포함)으로 파악됐다. 무증상 감염자로 분류됐다가 유증상 확진자로 재분류돼 중복 집계된 사례를 뺀 실제 신규 감염자 수는 9천196명으로 28일(9천970명)보다 소폭 감소했다.
china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방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