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썸’ 신드롬 잇는다” 소유, 봄 감성 저격할 ‘콜라보 여신’의 컴백 (종합)[Oh!쎈 현장]

[OSEN=지민경 기자] 가수 소유가 정용화와 함께한 ‘썸 2’로 ‘썸’ 신드롬을 잇는다.

소유는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CGV 청담 씨네시티에서 새 미니앨범 ‘Day&Night(데이&나이트)'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새 앨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Day&Night'는 소유가 지난해 3월 발표한 싱글 'Good Night MY LOVE(굿 나이트 마이 러브)' 이후 약 1년 1개월 만에 발매하는 신보이자, 새 소속사로 이적 후 발표하는 첫 앨범이다. 동이 트는 새벽부터 낮, 다시 밤이 되어가는 '소유의 하루'라는 시간 속, 문득문득 떠오르는 감정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그는 “소유의 다양한 음악들로 채우려고 노력을 많이 했다. 첫 미니앨범인 만큼 애정을 엄청 담았다. 다양한 장르로 채우려고 노력을 많이 했으니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다. 진짜 너무 떨린다”는 소감을 전했다.

[OSEN=민경훈 기자]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CGV 청담씨네시티에서 가수 소유의 새미니앨범'Day&Night(데이&나이트)' 쇼케이스가 열렸다.<br /><br />가수 소유가 열창을 하고 있다. 2022.04.27 /rumi@osen.co.kr

[OSEN=민경훈 기자]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CGV 청담씨네시티에서 가수 소유의 새미니앨범'Day&Night(데이&나이트)' 쇼케이스가 열렸다.

가수 소유가 열창을 하고 있다. 2022.04.27 /rumi@osen.co.kr


소유가 수록곡 '나무 (Feat. DAVII)'의 작곡, 작사에 직접 참여해 완성형 아티스트다운 음악적 역량을 여과 없이 드러냈으며, 차트를 휩쓸고 있는 비오(BE'O)와 정용화, 적재, 다비(DAVII) 등 초호화 아티스트들이 지원 사격에 나섰다. 소유는 “정말 감사하게도 많은 분들이 도와주셔서 다양한 음악을 담을 수 있었다. 덕분에 앨범이 풍성해졌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타이틀곡은 'Day'를 상징하는 '썸 2 (Feat. 정용화)'와 'Night'를 상징하는 'Business (Feat. BE'O)'다. 두 곡은 앨범의 큰 서사를 이끌며 사랑에 대한 묘한 긴장감을 낮과 밤 각각의 무드로 풀어냈다. 'Business (Feat. BE'O)'는 일하다가 만나게 된 남녀의 스토리를 담은 곡으로, 불확실한 공간 속 서로에게 이끌리는 감정을 남녀 각자의 입장으로 풀어냈다.  

소유는 “이번 앨범이 다양한 시간대를 담은 앨범이라 타이틀곡도 낮을 상징하는 ‘썸2’와 밤을 상징하는 ‘Business’ 두 곡으로 정해졌다. 비오 씨의 가사가 너무 트렌디하고 감각적이라서 마음에 들었다. 이 자리를 빌어서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처음에 들었을 때 ‘비즈니스’가 곡 명이 아니었다. 앨범을 만들면서 곡을 받을 때 너무 사랑스럽고 어쿠스틱한 곡이 많았다. 안 보여드린 곡을 보여드려야 겠다 싶었는데 이 곡을 듣자마자 사람들이 들었을 때 새롭겠다 조금 더 나아진 소유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특히 '썸 2 (Feat. 정용화)'는 2014년 모두를 설레게 했던 달콤한 러브송 '썸 (Feat. 릴보이 Of 긱스)'의 PART. 2로, 더 이상 빙빙 돌지 말고 서로에게 솔직해지길 바라는, 사랑을 막 시작하려는 어느 연인의 풋풋한 러브송으로 음악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유는 “‘썸’의 파트2 격인 곡이다. ‘썸’ 때는 니꺼인듯 내꺼아닌 이런 느낌이었다면 이 노래는 이제 빙빙 돌리지 말고 솔직하게 얘기해봐 이런 느낌이다. 썸 보다는 딥한 썸이다. 러브송인 만큼 제가 노래를 듣고 딱 생각이나서 정용화 씨에게 연락을 드렸다. 곡을 먼저 보내드리고 함께 하고 싶다고 물어봤는데 참여해주셔서 노래가 더 달달하게 완성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썸’에 이은 ‘썸 2’를 발매하는 것에 부담은 없었냐는 질문에 그는 “부담이 됐다. 제목이 여러가지가 있었는데 노래를 들어보고 가사도 많이 수정하다보니 되게 ‘썸’ 같다 싶었다. 가사도 ‘썸’을 써주신 작가님이 써주셨다. 노래를 들어보니 너무 좋아서 양날의 검일수도 있지만 걱정을 많이 하지 않았다. 사랑을 많이 받지 않아도 여러 분들이 들어주신다면 그걸로 됐다는 생각에 부담을 내려놨다”고 밝혔다.

13년차 아티스트로서의 고민에 대해서는 “솔로곡만 해야 할까 콜라보를 해야할까 음악적인 고민, 딜레마가 있었다.  제 노래에 참여하신 분이 많다 하는데 그게 제 장점인 것 같다. 제가 지금까지 총 42분과 콜라보를 했더라. 다채롭게 들려드리고 싶어서 콜라보를 많이 했는데 이번에도 사람들이 좋아하는 걸 들려드리자 해서 큰 고민은 없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소유는 “앨범을 만들면서 심혈을 많이 기울였다. 앨범이 페스티벌 라인업 아니냐 이런 반응을 봤는데 앨범을 들으면서 진짜 페스티벌을 온 것 같은 느낌을 느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소유의 새 미니앨범 ‘Day&Night(데이&나이트)’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mk3244@osen.co.kr

[사진] 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지민경(rumi@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