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우크라 침공] 교황 부활절 맞아 다시 한번 휴전 촉구

[우크라 침공] 교황 부활절 맞아 다시 한번 휴전 촉구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프란치스코 교황이 대부분의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인이 믿는 종교인 정교회의 부활절을 맞아 다시 한번 우크라이나에서 휴전을 촉구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프란치스코 교황은 24일(현지시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언급하며 "전쟁이 중단되는 대신 오히려 더 악화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 가장 거룩하고 엄숙한 날에 그리스도의 부활을 알리는 종소리보다 총 소리를 더 많이 듣게된 것이 너무나 슬프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다시 한번 부활절 휴전을 호소한다"며 "피곤하고 지친 사람들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부디 공격을 멈춰달라"고 덧붙였다.
러시아는 정확히 두 달 전인 2월 24일 우크라이나를 침공했으며, 부활절인 이날도 공격을 멈추지 않았다.
양측의 격전이 벌어지고 있는 루한스크 주의 세르히 하이다이 주지사는 "루한스크 주에서만 7개 성당이 러시아 군의 포격을 받았다"며 "부활절 기념행사는 산산조각이 났다"고 말했다.
kind3@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승욱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