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전기차 실내서 해변 산책 경험을"…링컨, 고급 콘셉트카 공개

향기와 조명, 디스플레이 활용해 3가지 안식처 모드 제공 공기역학 디자인에 넉넉한 실내 공간…2026년까지 전기차 4종 출시

"전기차 실내서 해변 산책 경험을"…링컨, 고급 콘셉트카 공개
향기와 조명, 디스플레이 활용해 3가지 안식처 모드 제공
공기역학 디자인에 넉넉한 실내 공간…2026년까지 전기차 4종 출시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포드의 프리미엄 브랜드 링컨이 고급 전기 콘셉트카를 20일(현지시간) 공개했다.
링컨은 이날 로스앤젤레스(LA)에서 미래형 전기차의 비전을 보여주는 '스타 콘셉트카' 데뷔 행사를 개최했다.
스타 콘셉트카는 향후 링컨이 양산형으로 출시하는 전기차의 디자인과 디스플레이 장치, 내부 공간 배치의 혁신과 진화에 초점을 맞춰 제작됐다.
이 콘셉트카는 링컨의 브랜드 핵심 가치인 '콰이어트 플라이트'(Quiet Flight·조용한 비행)를 계승하면서 운전자에게 세 종류의 '안식처' 모드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는 도심 교통 체증으로 기분 전환을 하려 할 때, 퇴근 이후 차 안에서 조용한 시간을 즐길 때 작동하는 기능으로, 향기 분사, 디스플레이와 조명, 사운드 장치 등을 활용해 실제와 같은 다차원의 경험을 가능하도록 설치됐다.
안식처 모드는 '코스털 모닝'(Coastal Morning), '마인드풀 바이탤러티'(Mindful Vitality), '이브닝 칠'(Evening Chill)로 이뤄졌다.
코스털 모닝은 바다 내음과 소리 장치, 따뜻한 햇볕과 어우러진 실내의 역동적인 조명을 사용해 일출 시 해변을 산책하는 느낌을 재현한다.



마인드풀 바이탤러티는 활기찬 사운드와 꽃향기로 운전자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이브닝 칠은 어둑해진 하늘의 동영상과 상록수 향기, 잔잔한 음악으로 황혼 감상의 몰입감을 선사한다.
링컨은 커넥티드 카 기술을 접목해 안식처 모드의 콘텐츠를 업데이트하고 아침과 낮, 저녁의 하루 주기에 따라 고객이 이 모드를 개인적으로 설정하는 기능도 제공하겠다는 방침이다.
스타 콘셉트카는 공기역학을 고려한 날렵한 실루엣과 현대적이고 직관적인 디자인을 채택했다.
디스플레이와 조명을 활용해 보석처럼 빛나는 별 이미지를 전기차 외관과 내부 곳곳에 배치했다.
차세대 '링컨 인텔리전트 시스템'을 적용해 운전자 인식과 주차, 인접 차량 연결 등에서 전기차가 제공하는 디지털 경험도 끌어올렸다.
내연 기관이 사라짐에 따라 전기차 내부는 운전자에게 넉넉하고 안락한 느낌을 주도록 제작됐다. 프리미엄급 1열과 2열 좌석 모두 발을 쭉 뻗을 수 있는 라운지 자세를 제공하고 고급형 음료 냉각 장치도 배치됐다.



또 투명 기둥과 디지털 음영의 천정을 통해 실내에 개방적인 느낌을 더했고 자연광이 들어올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길게 뻗은 디스플레이는 디지털 파노라마 기능을 구현할 수 있도록 했다.
짐 팔리 포드 최고경영자(CEO)는 "스타 콘셉트카는 링컨의 화려함이 전기차의 유연한 구성과 접목했을 때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를 보여주는 빛나는 사례"라고 밝혔다.
링컨은 이번 콘셉트카를 기반으로 2020년대 중반까지 출시 차량의 절반 이상을 전기차로 바꾸고 2026년까지 4종의 전기차를 내놓을 예정이다.
조이 팔로티코 링컨 대표는 "링컨이 탄소배출 제로라는 미래로 전환하면서 스타 콘셉트카는 우리의 완전한 전기차 포트폴리오를 구축하는 길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jamin7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윤섭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