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실버 라이프에 활력 드려요”…성공회 GG교회 ‘은빛대학’

팬데믹 딛고 2년 만에 개강
26일부터 다양한 강좌 제공

토머스 이(오른쪽) 성공회 가든그로브 교회 담임 신부와 피터 신 강사가 26일 시작될 은빛대학 봄 학기 강좌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토머스 이(오른쪽) 성공회 가든그로브 교회 담임 신부와 피터 신 강사가 26일 시작될 은빛대학 봄 학기 강좌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배움을 통해 노년 생활에 활력을 불어 넣으세요.”
 
성공회 가든그로브 교회(담임 신부 토머스 이) 부설 은빛대학이 코로나 19 팬데믹 이후 공백을 딛고 2년 만에 문을 연다.
 
오는 26일 봄 학기 시작을 앞둔 은빛대학은 오렌지카운티 한인 시니어를 대상으로 수강생 모집에 나섰다. 봄 학기 강좌는 6월 28일까지 10주 동안 매주 화요일 오전 9시45분~오후 2시까지 진행된다.
 
교육 프로그램은 ▶근력과 체력 향상을 위한 라인 댄스 ▶기초 생활 영어 ▶기타(초급, 중급) ▶컴퓨터·스마트폰 ▶토머스 이 신부와의 대화 등이다.
 
컴퓨터·스마트폰 강좌를 진행하는 피터 신 강사는 “요즘은 시니어도 뉴스 보기, 카톡, 동영상 시청 등 거의 모든 걸 스마트폰으로 해결한다. 학기가 끝나면 스마트폰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봄 학기 마지막 날인 6월 28일엔 수강생 전원이 참가하는 일일 관광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모집 인원은 선착순 60명이다. 은빛대학 학장을 맡고 있는 토머스 이 신부는 “팬데믹 이전 정원은 150명이지만, 수강생들의 안전을 위해 모집 인원을 줄였다”고 설명했다.
 
등록비는 점심 식사를 포함, 80달러다. 이 신부는 “최소한의 비용만 받고 있다. 은빛대학을 운영할 수 있도록 재능 기부를 하는 강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은빛대학(13091 Galway St)은 지역 사회 한인 노년층에게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 활기차고 행복한 삶을 영위하도록 돕기 위해 지난 2018년 문을 열었다. 이 신부는 “한인 사회의 고령화로 혼자 사는 저소득층 시니어가 늘고 있다. 이들이 영적, 정신적, 육체적, 정서적으로 건강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중요하다. 종교와 관계 없이 누구나 환영한다”고 말했다.
 
문의는 전화(714-337-8003, 562-382-4392)로 하면 된다.

임상환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