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러시아 테니스 스타' 샤라포바 "임신했어요"

'러시아 테니스 스타' 샤라포바 "임신했어요"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러시아 출신 전 테니스 스타 마리야 샤라포바가 첫 아이를 가졌다고 로이터와 AP 통신 등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샤라포바는 이날 35번째 생일을 맞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임신 소식을 알렸다.
그는 "소중한 시작들!!! 2인용 생일 케이크를 먹는 것은 항상 나의 전공이었다"며 한 해변에서 선글라스를 쓰고 'D라인'을 뽐내는 사진을 실었다.
2020년 2월 은퇴한 샤라포바는 같은 해 12월 영국 윌리엄 왕세손의 친구인 사업가 알렉산더 길크스(41)와 약혼했다.
그는 현역 시절 메이저 대회에서 5차례 우승했고, 세계 랭킹 1위에 오르기도 했다.
17살이던 2004년 윔블던 여자 단식 결승에서는 세리나 윌리엄스(미국)를 꺾어 세계를 놀라게 했다.
taejong75@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태종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