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트와이스 소울메이트는 누구? 자체 리얼리티 새 시리즈, 유튜브 100만뷰 돌파[공식]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승훈 기자] 트와이스가 새로운 자체 콘텐츠 영상 '"TIME TO TWICE" Soulmate'("타임 투 트와이스" 소울메이트)를 선보이고 국내외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전하고 있다.

2020년 4월부터 트와이스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 중인 자체 리얼리티 시리즈 '"TIME TO TWICE"는 아홉 멤버들의 일상 모습부터 돈독한 우정까지 트와이스의 반짝반짝 빛나는 순간들을 포착한 콘텐츠로 글로벌 원스(팬덤명: ONCE)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힐링 캠핑, 추리 게임 등 다채로운 테마에 이어 지난 8일에는 진정한 소울메이트를 찾는 과정을 담은 새 에피소드 'Soulmate' 편을 선보여 이목을 모았다.

멤버들은 '"TIME TO TWICE" Soulmate' 1화에서 각자의 소울메이트를 찾기 위해 한 공간에 모였다. '깔끔쟁이', '연륜미 넘치는 뮤지션' 등 재치 넘치는 닉네임으로 호기심을 자극했고, '처음 만난 사이'라는 설정으로 색다른 케미스트리를 뿜어냈다. 특히 첫 만남부터 얽히고설킨 관계를 형성하며 '청춘 관찰 예능'의 필수 요소들을 자연스럽게 녹여내 보는 재미를 더했다. 이들이 찾아낼 진정한 소울메이트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가운데 해당 영상은 15일 오전 기준 유튜브 조회 수 100만 뷰를 돌파하며 국내외 팬심을 사로잡고 있다.

또 지난달 22일에는 두 멤버 조합의 특별한 시너지를 확인할 수 있는 2022년 새 자체 콘텐츠 '2WICE의 데이2'(트와이스의 데이트)가 최초 공개됐다. 첫 주자로 맏언니 나연과 막내 쯔위가 나서 둘만의 데이트를 즐기며 추억을 회상하는 등 편안한 분위기에서 일상을 공유했다. 두 사람은 "멤버들과 있을 때 가장 나다울 수 있는 것 같다. 다른 사람들이 부러워할 수 있는 관계를 트와이스가 가지고 있어 행복하다"며 그룹에 대한 따뜻한 진심을 드러냈다.

한편 트와이스는 오는 5월 14일과 15일(이하 현지시간) 네 번째 월드투어 'TWICE 4TH WORLD TOUR ‘Ⅲ’'(트와이스 네 번째 월드투어 '쓰리')의 미국 앙코르 공연을 개최한다. 2만 2000석 규모의 로스앤젤레스 '뱅크 오브 캘리포니아 스타디움'(Banc of California Stadium)에서 열리는 이번 콘서트는 K팝 걸그룹 사상 최초의 북미 스타디움 공연으로 의미를 높인다. 공연 티켓은 오픈 이후 빠른 속도로 매진됐고, 폭발적인 성원 속 추가된 5월 15일 공연 역시 예매 시작과 동시에 초고속 솔드아웃되며 이로써 미국 총 5개 도시 9회 공연 전석 매진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미국 앙코르 공연에 앞서 4월 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간 '일본 공연의 성지'로 불리는 도쿄돔에서 총 3회 단독 콘서트를 펼치고 약 2년 만에 현지 팬들과 만난다. 당초 4월 23일과 24일 양일간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접속자가 몰려 서버가 다운되는 예매 대란을 일으켜 월요일 공연을 추가했고, 트와이스는 총 3회의 도쿄돔 공연 티켓을 모두 매진시키고 'K팝 대표 걸그룹'의 존재감을 빛냈다.

트와이스는 지난해 12월 25일과 26일 양일간 서울 송파구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네 번째 월드투어의 포문을 화려하게 열었다. 2월 15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더 포럼'(The Forum)에서 시작해 2월 27일 뉴욕의 'UBS 아레나 콘서트'까지 전석 매진을 달성한 미주 투어에 이어 4월 23일부터 25일 일본 도쿄돔 콘서트, 5월 14일과 15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뱅크 오브 캘리포니아 스타디움'에서 앙코르 콘서트를 개최하고 10만 관객의 함성 소리로 가득했던 미주 투어의 감동을 재현한다.

/seunghun@osen.co.kr

[사진] 'TWICE REALITY "TIME TO TWICE" Soulmate EP.01' 


이승훈(seunghu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