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클라씨, 본격 데뷔 카운트다운.."우리의 것을 우리가 만든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지민경 기자] 클라씨(CLASS:y)가 차별화된 콘텐츠로 정식 데뷔 카운트다운을 알렸다. 클라씨(원지민·김선유·명형서·홍혜주·김리원·박보은·윤채원)는 오늘(8일) 낮 12시 공식 네이버 TV 채널을 통해 ‘클라씨만의 유니버스(CLASS:y’s UNIVERSE)’라는 이름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클라씨 멤버들은 시작부터 “우리는 우리의 것을 우리가 만든다(We customize our own)”라는 슬로건의 의미를 전했다. 멤버들은 피크닉을 온 듯 한 곳에서 “최고는, 우리가 생각하는, 걸어가고 있는, 그곳은, 가지 않는 길을 간다”라고 말했다. 이는 클라씨가 남들과는 다른 걸그룹이 될 것임을 예측케 하는 포인트다.  이어, 클라씨는 멤버 개개인의 색다른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멤버들은 각자의 콘셉트에 맞는 공간에서 카메라, 휴대폰, TV 등을 통해 자신의 모습을 담거나 연습실에서 퍼포먼스를 준비하고 악기와 헤드셋을 활용한 모습에서 차세대 싱어송라이터가 될 것임을 상상케 했다.

또한, 클라씨는 궁금증을 자극하는 음악도 일부 공개했다. K팝 팬들은 해당 음악이 클라씨의 이번 데뷔 곡일 것인가에 높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클라씨 멤버들의 스타일링 변신 역시 눈길을 사로잡았다. 멤버들은 헤어스타일부터 의상, 화장까지 평소와는 180도 다른 모습으로 변화를 줘 K팝 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김선유와 홍혜주는 금발로, 박보은은 보라색으로 청량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돋보이게 만들었다.  클라씨의 이번 영상은 한 팀으로 데뷔라는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스페셜하게 공개한 영상이다. 이에, 멤버들은 마지막에 함께 불꽃놀이를 하며 “순위는 달라도 목표를 향해 손을 뻗는다. 팀이니까, 들어와 볼래 클라씨만의 커스텀 아카이브”라는 멘트를 전하기도 했다.  클라씨가 자신들만의 이야기를 전하기 위해 ‘클라씨만의 유니버스’를 공개하며 K팝 팬들에게 설렘을 전한 바, 과연 데뷔 카운트다운을 앞두고는 어떤 새로운 콘텐츠를 공개하며 특별한 볼거리를 전할 것인가에 귀추가 주목된다. /mk3244@osen.co.kr

[사진] 펑키스튜디오


지민경(mk324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