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우크라 침공] '러 음악영웅' 차이콥스키 머물던 별장도 러군에 파괴

부서진 트로스얀네츠 주택, 서곡 '폭풍' 탄생한 곳

[우크라 침공] '러 음악영웅' 차이콥스키 머물던 별장도 러군에 파괴
부서진 트로스얀네츠 주택, 서곡 '폭풍' 탄생한 곳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러시아가 낳은 세계적인 작곡가 표트르 일리치 차이콥스키가 생전에 머물렀던 우크라이나 북동부의 별장도 러시아군의 포격으로 파괴된 것으로 전해졌다.
8일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차이콥스키가 한때 지냈던 우크라이나 동부 트로스얀네츠시의 별장이 러시아군의 침공으로 무너져내렸다.
차이콥스키는 한때 트로스얀네츠를 고향이라 불렀다. 그는 24세이던 1864년 이곳에서 지내며 자신의 첫 관현악 작품인 서곡 '폭풍'을 작곡했다.
러시아군의 공격에 이 별장뿐만 아니라 도시 전체가 폐허로 변했다. 우크라이나군은 러시아군의 점령 후 한달여 만인 지난 1일 이 지역을 탈환했다.
그러나 이미 차이콥스키의 악상을 간직한 건물은 무너져내리고 곳곳엔 러시아 침공을 뜻하는 'Z' 글자가 새겨져 있었다고 외신은 전했다.
noma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연숙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