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국 새 정부, 쿼드 가입할 가능성”…영 김 “한미 긴밀히 협조해야”

 영 김 하원의원은 4일 윤석열 당선인의 대통령 취임 이후 한국이 미국 주도의 안보협의체인 쿼드(Quad·미국·일본·호주·인도)에 가입할 가능성을 언급했다.
 
김 의원은 이날 워싱턴DC 소재 전직의원연맹(FMC)이 주최한 온라인 세미나 ‘한국 정치의 지각변동’에서 “새로 들어설 한국 행정부는 북한에 대해 좀 더 단호한 태도를 취하고, 미국의 인도·태평양 정책에 발을 맞출 것 같다”며 이같이 내다봤다.
 
특히 김 의원은 최근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를 언급하면서 “북한이 적대적 행위와 인권 탄압 등에 대한 책임을 지도록 한미 양국이 긴밀하게 협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구체적인 방법으로는 현행 대북 제재를 확실하게 이행하고, 폐쇄된 북한 사회에 외부 정보를 유입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북한이 국제사회의 제재를 회피하는 데 중국과 러시아가 도움을 주고 있다는 사실을 언급하면서 한국과 미국, 일본의 삼각 협력이 북한을 대화 테이블로 복귀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는 분석도 내놨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