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수호 "EXO 데뷔 10주년, 아직도 마음은 '으르렁' 때 같아"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연휘선 기자] 엑소(EXO) 리더 수호가 솔로 앨범 ‘Grey Suit’로 2년 만에 컴백한 가운데, 데뷔 10주년 소감을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는 4일 오후 수호의 두 번째 솔로 미니앨범 ‘Grey Suit’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엑소 멤버 카이가 MC를 맡아 수호를 지원사격했다. 

특히 올해는 2012년 엑소로 데뷔한 지 10주년이 된 시간인 터. 수호는 그룹 데뷔 10주년에 두 번째 솔로 앨범을 발표한 것에 대해 "신기한 것 같다. 데뷔 초에 선배님들을 봤을 때 10년을 맞이하신 분들을 봤을 때 엄청 선배님이고 대단하고 어떻게 해야 할지 몰랐다. 그런데 저희가 10주년을 맞이하니까 제 마음은 아직도 2년 차다. '으르렁' 때 같다. 그런데 10주년이라고 하니 신기하고 믿기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그는 "저희가 10주년을 맞이한 건 오로지 '엑소엘(EXO-L)'이 있기 때문인 것 같다"라며 "멤버들이 이번 제 앨범을 듣고 '수호형 같은 음악 했네'라는 반응이 있었다. 좋다는 반응은 기본으로 깔려 있었다"라며 웃었다. 

수호의 두 번째 미니앨범 ‘Grey Suit’는 오늘 오후 6시에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음원 공개되며, 타이틀 곡 ‘Grey Suit’ 뮤직비디오도 유튜브 SMTOWN 채널 등을 통해 동시에 만날 수 있다.

/ monamie@osen.co.kr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연휘선(monamie@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