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권은비, 새 앨범 'Color' 컴백포인트 셋...#컬러 #도전 #완성형 솔로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선미경 기자] 가수 권은비가 '봄의 여신'으로 화려한 컴백을 앞두고 있다. 

권은비는 오는 4월 4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컬러(Color)'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지난해 8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 앨범 '오픈(OPEN)'으로 '완성형 솔로'를 입증한 권은비가 약 7개월 만에 선보일 신보를 향한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 권은비의 '컬러'

'컬러'는 권은비가 가지고 있는 다채로운 색들을 보여주는 앨범이다. 권은비의 색을 대표하는 타이틀곡 '글리치(Glitch)'는 촘촘하게 짜여진 그리드 라인을 벗어나 시스템이라는 '정답'에 의문점을 던지는 UK-개러지(UK-Garage) 장르다. 특히 뉴타입이엔티의 프로듀서 탁(TAK)과 코빈(Corbin)의 협업을 통해 '나만의 동화 속 주인공'이라는 모토를 담아내며 아티스트 권은비의 내면과 음악적 세계관을 완성했다. 

이외에도 '더 컬러스 오브 라이트(The Colors of Light)', '마그네틱(Magnetic)', '컬러스(Colors)', '우리의 속도', '오프(OFF)'까지, 권은비가 만들어낸 유려하고 다채로운 총 6곡이 담겨 있다. 권은비는 자신만의 '컬러'로 올봄 가요계를 수채화처럼 화려하게 물들일 예정이다. 

# 파격적인 '도전' 

권은비는 이번 컴백을 위해 파격적인 도전에 나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공개된 첫 번째 팔레트 필름과 콘셉트 컬러에서는 권은비가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생애 첫 수중 촬영에 도전하는 뜨거운 열정을 발휘해 완성한 결과물이 글로벌 팬들을 사로잡았다. 

상큼한 단발 헤어스타일에 도전한 파격 스타일링 변신 역시 눈여겨 볼 만하다. 단발 헤어스타일과 함께 한층 성숙해진 비주얼을 뽐낸 권은비는 티징 콘텐츠로 청량한 느낌의 블루, 레드, 블랙 등 다채로운 색깔의 스타일링까지 선보이며 지금껏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매력을 과시했다. 

# '완성형 솔로' 타이틀 입증 

'컬러'로 화려한 귀환을 알리는 권은비는 '완성형 솔로' 타이틀 증명에 나선다. 권은비는 전작의 타이틀곡 '도어(Door)'의 작사에 참여한 데 이어 위로의 메시지를 건네는 이번 앨범 수록곡 '오프'의 작곡에 참여하며 진정성 있는 메시지를 전한다. 

이전 활동에서 한 편의 뮤지컬을 연상시키는 무대로 시선을 압도한 권은비는 이번에도 역대급 퍼포먼스를 예고했다. 보깅 안무를 결합한 포인트 손동작 등 다채로운 안무로 채워져 권은비의 성장한 퍼포먼스 실력을 확인할 수 있다. 

앨범마다 성장을 거듭하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확장해 나가고 있는 권은비는 대체불가한 자신만의 '컬러'를 가요계에 각인시킬 예정이다. 

권은비의 두 번째 미니 앨범 '컬러'는 오는 4월 4일 오후 6시부터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seon@osen.co.kr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선미경(seo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