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에스쿱스 "도겸 '형 힘내' 문자에 눈물..무대 뒤에서 또 울었다"(세븐틴 팬미팅)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하수정 기자] 에스쿱스가 도겸에게 감동 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27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는 '세븐틴 팬미팅 2022 SVT 6TH FAN MEETING-SEVENTEEN in CARAT LAND(세븐틴 인 캐럿 랜드)'가 열렸다. 마지막 공연은 전 세계 팬들을 위해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진행됐고, 영어, 일본어, 중국어 등 3개 국어 자막이 함께 제공됐다.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이 서울에서 오프라인 공연을 진행하는 것은 2019년 8월 서울 KSPO DOME에서 개최된 월드투어 'ODE TO YOU' 이후 약 2년 6개월 만이다.

앞서 팬미팅 2일 차 무대에서 에스쿱스는 눈물을 흘렸고, 이후 세븐틴 멤버 때문에 다시 한번 더 감동의 눈물을 보였다고 밝혔다.

에스쿱스는 "어제 내가 (팬미팅 무대에서) 울었는데, 도겸이가 나한테 '형 힘내 파이팅'이라고 메시지를 보내줘서 또 울었다"며 "나 어제 (무대) 뒤에서 한 번 더 울었다"고 털어놨다. 

도겸은 에스쿱스의 깜짝 고백에 쑥스러워했고, 에스쿱스는 "사실 치킨이 너무 맛있어서 울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 hsjssu@osen.co.kr

[사진]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하수정(hsjssu@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