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조지아주 한인 인구 7번째 많은 주

조지아주 7만 1877명·애틀랜타3188명

주지아주에 7만1877명(혼혈포함), 5만8334명(혼혈제외)의 한인이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미 전역에서 한인들이 가장 많이 사는 7번째 주로 기록됐다.
 
연방 센서스국이 17일 공개한 아메리칸커뮤니티서베이(ACS)의 5년치(2016~2020년) 인구 통계 자료에 따르면 한인 인구는 혼혈 포함 192만 6508명, 혼혈 제외 147만 7325명으로 전체 미국 인구의 약 0.5%를 차지하고 있다. 이는 지난 5년 전 179만 2437명(혼혈포함)에 비해 7.5% 증가한 수치이다.
 
이 중 혼혈인구 포함 기준 캘리포니아에 거주하는 한인들이 55만 7491명으로 가장 많았고, 뉴욕 14만4002명, 텍사스 10만9926명, 뉴저지 10만5694명, 워싱턴 9만6671명, 버지니아 9만3825명 순으로 조지아주를 앞섰다.
 
귀넷 카운티는 한인은 약 2만 5816명이 거주하면서 조지아주내 최다 한인 거주지역으로 파악됐다. 5년 전 평균에 비해(1만 7463명) 빠른 속도로 증가하는 추세다. 구체적으로는 애틀랜타 3188명, 존 스크릭스 2935명, 둘루스 2912명, 스와니 1983명, 알파레타 1036명 등 순이었다.
 
한편 미국 전체 인구는 3억2656만9308명으로, 5년 전의 3억1651만5021명에서 약 1000만 명이 늘었다. 인종별로는 백인이 70.4%, 히스패닉/라티노 (18.2%), 흑인(12.6%), 아시안(5.6%) 순이다. 한인 인구는 전체 미국 인구의 0.5%를 차지하고 있었다.
 
아울러 이번 통계에 따르면 미주 한인의 절반 이상이 영어 구사에 어려움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출생 인구(109만3097명) 중 48%만 영어를 잘한다고 응답했으며, 나머지는 잘하지 못한다고 답했다.
 

박재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